• 로그인
    • 회원가입
    • 사이트맵
페이스북 바로가기 트위터 바로가기
  • 중국

  • 국제/국내

  • 특집

  • 기획

  • 연재

  • 미디어/방송

  • 션윈예술단

  • 참여마당

  • 전체기사

검색어 입력

우한연구소 고위급 과학자 美 망명... 美 정부에 연구소 기밀문서 전달

디지털뉴스팀  |  2020-05-08
인쇄하기-새창



▲ [사진=온라인 커뮤니티 편집]


[SOH] 우한폐렴(코로나19) 진원지로 추정되는 우한 바이러스 연구소에서 고위급 과학자(이하 A 씨)가 대량의 기밀문서를 들고 미국으로 망명했다는 주장이 나왔다.


이 같은 내용은 미국으로 망명해 주로 중국 공산당(이하 중공) 고위층 내부 소식을 폭로하고 있는 부동산 재벌 궈원구이가 2일(현지시간)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서 제기했다.


궈원구이에 따르면 A 씨는 우한 연구소 내부 기밀문서를 미국 정부에 넘겼고 일부 언론과 인터뷰를 했다. 이러한 행동의 동기는 중공이 바이러스 기원에 대한 국제조사를 수용하도록 촉구하려는 데 있다고 궈 씨는 밝혔다.


궈원구이는 또한 A 씨가 최근 망명설이 돌았던 스정리(石正麗·56) 우한 바이러스 연구소  연구원이 아니며 “더 높은 고위직 관리”라고 주장했다.


중국의 박쥐 관련 바이러스 전문가인 스 씨는 우한 바이러스 연구소에서 박쥐 코로나바이러스 연구를 주도했으나, 이번 중공 바이러스 확산 사태 이후 모습을 드러내지 않아 주프랑스 미국 대사관을 통해 망명했다는 소문이 나돌았다. 현재 망명설은 중국 관영언론에 의해 부인된 상태다.


궈원구이는 A 씨가 이미 유럽의 전·현직 국가 지도자급 인물 2명과 화상회의를 진행했으며, “이들은 기밀문건의 내용에 대해 크게 놀랐다”고 말했다.


그는 미국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의 책사였던 스티브 배넌 전 백악관 수석전략가가 A 씨를 인터뷰했다고도 했다.


궈 씨에 따르면 코로나19 사태에 대해 줄곧 중국의 주장을 두둔해온 세계보건기구(WHO)는 A 씨가 미국에 기밀문건을 건넸다는 정보를 입수한 뒤 코로나19 기원 조사 전문가팀의 중국 파견에 대해 논의했다. / 에포크타임스



디지털뉴스팀
(ⓒ SOH 희망지성 국제방송 soundofhope.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목록  
글쓰기
번호
제목 이름 날짜
2246 CIA서 최고 기밀 다뤘던 중국계 미국인, 스파이 혐의로 ....
디지털뉴스팀
20-08-23
2245 시진핑 비판해 해임된 쉬장룬 교수... 하버드대 초청 방....
디지털뉴스팀
20-08-23
2244 中 간부 양성기관 전 교수... “시진핑은 나라 망친 폭력....
디지털 뉴스팀
20-08-23
2243 中 해외 기업의 스파이 활동 지침 담긴 기밀문서 공개
김주혁 기자
20-08-19
2242 예년보다 길어진 베이다이허 회의... 軍權 분쟁?
박정진 기자
20-08-18
2241 홍콩 언론 탄압 본격화?... 親中 매체만 취재 허용
디지털뉴스팀
20-08-17
2240 홍콩보안법, ‘민주 시민단체·온라인 기부자’ 겨냥
디지털뉴스팀
20-08-15
2239 中 언론탄압에 뿔난 시민들... 빈과일보 주식 적극 구입....
권민호 기자
20-08-12
2238 홍콩보안법 위반으로 체포된 빈과일보 창업주 석방
이연화 기자
20-08-12
2237 시진핑, 홍콩보안법 강행으로 홍콩 ‘정치인 인기투표’서....
디지털뉴스팀
20-08-11
글쓰기

특별보도

더보기

핫이슈

더보기

많이 본 기사

더보기

SOH TV

더보기

포토여행

더보기

포토영상

더보기

CCP OUT

더보기

이슈 TV

더보기

꿀古典

더보기
419,644,210

9평 공산당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