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로그인
    • 회원가입
    • 사이트맵
페이스북 바로가기 트위터 바로가기
  • 중국

  • 국제/국내

  • 특집

  • 기획

  • 연재

  • 미디어/방송

  • 션윈예술단

  • 참여마당

  • 전체기사

검색어 입력

中 언론 장악 강화... 민간자본 신문방송업 투자·운영 금지

디지털뉴스팀  |  2021-10-16
인쇄하기-새창



▲ [사진=SOH 자료실]



[SOH] 중국 당국이 공유자본에 한해 신문방송업을 영위할 수 있도록 하는 새로운 언론통제책을 내놨다.


9일 ‘연합뉴스’에 따르면, 경제계획 총괄부처인 국가발전개혁위원회(발개위)는 최근 이러한 내용을 담은 '시장 진입허가 네거티브 리스트(2021년판)' 초안을 공개하고 의견 수렴에 들어갔다.


공유자본은 사유(민간)자본 등과 대비되는 개념으로, 해외자본을 비롯한 비판세력이 미디어 분야에 진출해 중국 여론에 영향을 미칠 가능성 자체를 원천 차단하려는 조치로 풀이된다.


이번 조치로 비(非)공유자본은 통신사나 간행물 출판기관, 라디오·텔레비전방송사, 인터넷신문사를 포함한 언론사에 대한 투자·설립·경영이 모두 금지되며, 뉴스 취재·편집이나 방송 업무도 할 수 없다.


또한 △언론사의 지면·주파수·채널 및 사회관계망(SNS) 계정 운영 △정치·경제·군사·외교 및 중대한 사회·문화·보건·스포츠 등 광범위한 분야의 행사·사건 생중계 △해외 뉴스 보도 등이 금지된다.


왕쓰신(王四新) 중국전매대학 교수는 "2017년 국가인터넷정보판공실(CAC)이 '비 공유자본은 뉴스 취재·편집업을 할 수 없다'는 규정을 내놨지만 이번 조치는 온·오프라인을 모두 포괄한다고 평가했다.


이번 조치는 시진핑 중국공산당 총서기가 3연임 도전을 앞두고 중국 당국이 ‘언론 길들이기’에 박차를 가하는 가운데 나왔다.


대만 중앙통신은 “중국 정부가 언론의 완전한 장악을 위해 내놓은 조치”라고 평가했다.



디지털뉴스팀
(ⓒ SOH 희망지성 국제방송 soundofhope.kr)

  목록  
글쓰기
번호
제목 이름 날짜
2351 美 언론, 中 SNS 여론전 폭로
디지털뉴스팀
21-12-27
2350 中 유명 사모펀드 총재, 경찰 체포 후 연락 두절
디지털뉴스팀
21-12-18
2349 獨 학자... 위구르 탄압 지시한 中 기밀 문서 폭로
디지털뉴스팀
21-12-01
2348 펑솨이와 영상통화 공개한 IOC에 비난 폭주... “中 범죄..
디지털뉴스팀
21-11-25
2347 멍훙웨이 前 인터폴 총재 아내... “中 당국은 괴물”
디지털뉴스팀
21-11-22
2346 인권단체, 中 高官 인터폴 선거 출마에 “여우에게 닭장..
김주혁 기자
21-11-19
2345 中 저명 경제학자, 習 ‘공동부유’ 비판... “정부 과도..
한상진 기자
21-11-02
2344 中, 주요 위성 방송사들에 “공산 사상 고취 프로그램 강..
하지성 기자
21-11-02
2343 돼지머리 논란 일으킨 후수리 매체... 당국 ‘기사 게재..
디지털뉴스팀
21-10-31
2342 中 언론 통제 강화... 모든 언론인에 사상 교육 의무화
권민호 기자
21-10-24
글쓰기
390,339,47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