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로그인
    • 회원가입
    • 사이트맵
페이스북 바로가기 트위터 바로가기
  • 중국

  • 국제/국내

  • 특집

  • 기획

  • 연재

  • 미디어/방송

  • 션윈예술단

  • 참여마당

  • 전체기사

검색어 입력

인권단체, 中 高官 인터폴 선거 출마에 “여우에게 닭장 맡기면 안돼”

김주혁 기자  |  2021-11-19
인쇄하기-새창



▲ 후빈첸(胡彬郴) 중국 공안부 국제협력국 부국장 [사진=온라인 커뮤니티]


[SOH] 11월 23~25일 터키에서 열리는 국제형사경찰기구(ICPO, 인터폴) 총회에서 차기 집행위원회 위원이 선출된다.


여기에 중국 공안성 고위 관리도 출마하고 있다. 인권 전문가들 사이에서는 중국이 ICPO의 권한을 악용해 해외 반체제 인사들을 추적하는 게 아니냐는 우려가 확산되고 있다.


중국 공안부 국제협력국의 후빈첸(胡彬郴) 부국장은 이 위원회의 아시아 대표로 두 의석을 다투는 3명의 후보자 중 한 명이다.


13명의 회원으로 구성된 집행위원회는 ICPO 사무국의 업무를 감독하고 향후 정책을 결정한다.


ICPO는 사람과 물건의 식별 정보를 포함한 다수의 데이터베이스를 관리한다. 또 세계 최중요 지명수배자 체포를 요청하는 '레드 노티스'라는 시스템도 운영하고 있다.


외신에 따르면,  ‘대중국 의회간 연합체(IPAC)’의 50명 이상의 각국 의원들은 후 씨의 ICPO 집행위원회 후보 지원에 대해, “망명 위구르 활동가 등 해외의 반체제 인사들을 표적으로 레드 노티스를 악용할 수 있다”며 이의를 제기했다.


지난 7월 모로코 정부는 중국의 요청에 따라 위구르 인권 운동가인 이드리스 하산(Idris Hasan)을 구속했다.


중국 정부는 2018년 위구르 민주화 운동 지도자 돌쿤 이사(Dolkun Isa)에게 10년 이상 발령됐던 ‘레드 노티스’가 해제되자 강력히 반발했다.


국제인권단체 ‘세이프가드 디펜더스(Safeguard Defenders)’에 따르면, 후 씨가 부국장으로 재직 중인 중국 공안부 국제협력국은 해외 탈주자들을 추적하는 시스템인 '천망(天網)'과 '엽호행동(獵狐行動)'을 감독했다.


‘매그니츠키법(Magnitsky Act)’ 제정을 각국에 촉구하고 있는 금융가이자 인권 운동가인 빌 브라우더(Bill Browder)는 중국 관리들을 ICPO 집행위원으로 선출하는 것은 “여우에게 닭장을 맡기는 것과 같다”고 지적했다.



김주혁 기자
(ⓒ SOH 희망지성 국제방송 soundofhope.kr)

  목록  
글쓰기
번호
제목 이름 날짜
2378 中 대만백서 “일국양제·무력사용” 주장... 臺 “국제법 ....
디지털뉴스팀
22-08-15
2377 호주 전문가 “中 대만 봉쇄, 경제역풍 맞을 수도”
디지털뉴스팀
22-08-10
2376 中, 펠로시 臺 방문 보복 훈련 돌입
도현준 기자
22-08-05
2375 習, “대만 통일에 일국양제 적용”... 대만 “반대! 보편....
이연화 기자
22-07-21
2373 獨 대만 대표 “中 침공시 군사 원조 기대 안해”
디지털뉴스팀
22-07-05
2372 中, 당대회 앞두고 기강 강화... 간부 배우자·자녀, 사....
김주혁 기자
22-06-27
2371 송환법 반대 시위 때 “진심 사과”한 캐리 람... 퇴임 전....
강주연 기자
22-06-24
2370 習 퇴진 요구한 中 법학자...국가전복 혐의로 비공개 재판
이연화 기자
22-06-24
2369 中, 아프라카에 리더십 훈련학교 개설... 일당 독재 전....
도현준 기자
22-06-22
글쓰기
400,720,0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