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로그인
    • 회원가입
    • 사이트맵
페이스북 바로가기 트위터 바로가기
  • 중국

  • 국제/국내

  • 특집

  • 기획

  • 연재

  • 미디어/방송

  • 션윈예술단

  • 참여마당

  • 전체기사

검색어 입력

美, 中軍 통제 기업 89개 제재... ‘상품 및 기술 수출 금지’ 검토

디지털뉴스팀  |  2020-11-23
인쇄하기-새창



▲ [사진=NTD TV]


[SOH] 미국 정부가 중국 기업 89개를 중국군이 통제하는 기업으로 지정, 미국 상품 및 기술 수출을 금지하는 방안을 검토 중이다.


로이터통신은 22일(현지시간) 미 상무부 제재 목록 초안을 입수해 "도널드 트럼프 행정부가 중국군과 유대관계를 맺고 있는 89개 중국 항공우주 및 기타 기업들에 대한 미국의 수출을 제한할 계획"이라고 보도했다.


제재 목록에는 중국 민항기 제조업체 중국상용항공기공사(COMAC)와 중국 국영 항공기 제작사 중국항공공업집단공사(AVIC), 이 기업과 관련된 법인 10곳 등이 포함됐다.


상무부 관리를 지낸 케빈 울프 워싱턴 무역 전문 변호사는 "상무부가 해당 목록을 미 업계 대표들로 구성된 기술자문위원회와 공유했다"고 확인했다.


제재 발표 시점은 늦어도 다음달 말이 될 것으로 보인다.


이 목록은 '군사적 최종 사용자'(military end user)를 식별하는 규칙 초안에 포함돼 있다. 앞서 4월 미 상무부는 '군사적 최종 사용자'를 인민해방군과 경찰, 군사 물자의 유지·생산에 지원·기여하는 사람 및 단체로 정의했다.


이는 미국 공급업체들이 제재 대상 기업에 상품 및 기술을 판매하려면 미 상무부로부터 허가를 받아야 한다는 의미라고 로이터는 설명했다.


상무부는 제재 초안에서 '미국의 국가 안보이익을 보호하려면 미국 기술이 해당 기업으로 흘러가는 것을 반드시 통제해야 한다"라고 밝혔다.


이 제재가 발효되면 미국 기업은 워드 프로세서 등 컴퓨터 소프트웨어부터 디지털 오실로스코프 등 과학 장비와 항공기 부품까지 광범위한 품목을 수출할 수 없게 될 전망이다. 항공기의 경우 비행 제어 상자용 브래킷부터 엔진에 이르기까지 모든 항목이 포함된다.


로이터는 “원칙적으로 수출 제한의 형식을 띄고 있지만, 개별 품목에 대한 허가를 요청해도 거부될 가능성이 높다”고 설명했다.


로이터는 특히 COMAC와 AVIC의 제재 여부에 주목했다. 미국 제너럴일렉트릭(GE)과 허니웰이 COMAC에 부품을 공급하고 있고, AVIC와는 합작회사를 운영하고 있기 때문이다.


이와 관련 GE 대변인은 "GE 글로벌 합작법인이 모두 법률에 따라 운영되고 있다"며 "군사적 최종 사용자들과 관련된 면허를 취득하기 위해 노력했다"고 밝혔다. 허니웰 측은 언급을 피했다. / news1



디지털뉴스팀
(ⓒ SOH 희망지성 국제방송 soundofhope.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목록  
글쓰기
번호
제목 이름 날짜
1092 中 징둥닷컴... 당국 기술기업 규제에 자회사 상장 포기
디지털뉴스팀
21-04-03
1091 알리바바 제친 中 판둬둬... 창업자, 돌연 사임 발표
강주연 기자
21-03-23
1090 中 당국에 찍힌 앤트그룹... CEO 사임
디지털뉴스팀
21-03-13
1089 中, 반독점법 개정... IT기업 규제 강화
디지털뉴스팀
21-03-11
1088 中 ‘반도체 굴기’ 일장춘몽... 22조원 반도체 사업 접기..
박정진 기자
21-03-02
1087 시진핑, ‘탈빈곤’ 전면 달성... 각지 시민 “황당한 거..
김주혁 기자
21-03-01
1086 궈원구이... 中共 ‘아시아 정복 비밀 계획’ 폭로
미디어뉴스팀
21-02-24
1085 중국 경제의 마이너스 성장
리준(Li Jun) 선
21-02-20
1084 中, 호주산 석탄 수입금지... ‘난방 대란’으로 부메랑
구본석 기자
21-02-11
1083 中 학자, GDP 목표 설정 철폐 제안
김주혁 기자
21-02-02
글쓰기
395,868,96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