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로그인
    • 회원가입
    • 사이트맵
페이스북 바로가기 트위터 바로가기
  • 중국

  • 국제/국내

  • 특집

  • 기획

  • 연재

  • 미디어/방송

  • 션윈예술단

  • 참여마당

  • 전체기사

검색어 입력

폼페이오 "中共의 실체, 만천하에 폭로“

국제 뉴스팀  |  2021-01-08
인쇄하기-새창



▲ 마이크 폼페이오 미 국무장관(左) [사진=SOH 자료실]


[SOH] “종교 신념 자유는 모든 문명의 핵심으로서 종교 신념의 자유가 존중되지 않으면 좋지 않은 일이 뒤따를 것”이라고 마이크 폼페이오 미국 국무장관이 말했다. 그는 인민들이 신앙을 수련·실천하는 천부인권(天賦人權)을 중국공산당(이하 중공)이 침해하지 말도록 전 세계가 지속적으로 중공에 요구할 것이라고 믿고 있다.


1월 4일, 폼페이오 장관은 영문 대기원(Epoch Times) 프로그램 ‘미국 오피니언 리더(American Thought Leaders)’와 가진 인터뷰에서 “우리는 이미 (중공) 시스템의 본질을 알고 있었지만, 그것을 중시하지 않았다. 부분적으로는 우리의 외교 정책 기관이 우리가 그들과 충분하게 교역을 하고 접촉한다면, 중공 역시 최소한 공정하고 호혜적으로 (자유) 세계와 접촉할 것이라고 믿었기 때문”이라며, 그것은 잘못된 판단이었다고 말했다.


그는 “여러 방면에서 저항이 엄청나다. 여러 가지 이유가 있고 일부는 경제적인 것"이라고도 말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선거 운동을 시작하고 취임할 때 그것을 알고 있었다. 미국과 서양은 이제 중국 (공산당)을 보는 방식을 근본적으로 바꾸었다. “유럽, 호주, 동남아시아, 그들 역시 중국공산당이 사악(邪惡)하다는 것을 알고 있다.”


“(중공과) 정견을 달리하는 반체제 인사들이 경보를 울리고 이러한 문제를 제기했을 때 우리는 이에 주의를 기울이지 못했다. 당시 우리는 다른 도전이 있었으며, 대테러전에 참여했다. 지금은 중공이 이미 미국에 대규모로 입성했다. "트럼프 정부는, 배를 정확한 방향으로 이동시켜 미국이 올바른 일을 다시 하고 미국을 중공의 위협으로부터 보호할 수 있도록 모든 측면에서 노력해 왔다.“


■ 종교 신념의 자유는 모든 문명의 핵심


폼페이오는 말했다. “종교 신념의 자유는 모든 문명의 핵심이다. 이것이 인간 고유의 존엄성이다. 종교 신념의 자유를 존중하지 않으면 좋지 않은 일이 뒤따를 것이다. 따라서 트럼프 대통령의 선도에 따라 우리는 중국의 종교적 자유뿐만 아니라 다른 지역의 종교적 자유에 대해서도 우려하고 있지만, 특히 중공의 종교적 자유 박해에 초점을 맞추고 있다.”


“우리는 중공이 위구르인, 티베트인, 몽골인에게 한 모든 것을 보았다. 그들은 전국 각지의 기독교인에게도 똑같이 하고 있다. 이는 근본적으로 인간의 존엄성에 대한 모욕이고, 전제 정권의 특징이다.”


그는 시진핑 중공 총서기(總書記) 역시 예외가 아니라고 말했다. "그는 통치를 유지하기 위해서는 권력을 확장해야 한다는 것을 알고 있다. 이것은 모든 사람이 마땅히 누려야 하는 종교적 자유를 위한 중요 공간을 폐쇄했다.“


그는 자신의 경험 중 일부를 잊을 수 없다고 말했다. “바티칸 지도자들과의 대화나 세계의 다른 지역 종교 지도자들과의 대화를 통해, 나는 일부 박해받는 사람들을 만나고 이 고귀한 사람들을 볼 수 있는 기회를 가졌다. 그들은 단지 자신의 양지(良知)를 지킬 수 있기를 원하고 있을 뿐이다."


폼페이오는 국무부에서 일한 것을 자랑스럽게 생각하고 있다. "나는 트럼프 대통령과 우리 정부가 한 일이 자랑스럽다. 인민들이 신앙을 수련, 실천하는 천부인권(天賦人權)의 행사를 중공이 침해하지 말도록 이 세계가 지속적으로 중공에 요구할 것이라고 나는 믿고 있다.”


■ 중공, 인간 세상에서 최악의 참극 자행


그는 또한 중공이 만든 인간 비극을 질책했다. "중국은 오랜 역사와 수많은 왕조를 가지고 있다. 이 땅에는 좋은 사람들이 살고 있다. 안타깝게도 중국인들은 이제 중공 전제 정권의 억압 아래 살고 있으며, 이 독재 정권은 중국인들이 자녀를 양육할 권리마저 박탈했다. 오랫동안 중국인들은 자신이 바라는 대로 아이를 가질 수 있는 권리까지 박탈당했고 낙태해야만 했다. 이것은 지난 50년 동안 중국에서 벌어진 최악의 참극이다."


폼페이오는 그 원흉(元凶)이 나라를 훔친 그런 대도(大盜)들이라고 했다. 그들은 국유기업을 몰아세워 세계가 운영하는 방식과는 맞지 않는 일을 하게 하며, 일부 사람들을 빈곤에서 벗어나게는 했지만, 모든 사람이 기본적으로 누리야 할 정치적 자유를 거부한다고 말했다.


■ 중국과 중공을 구별해야 하는 이유


폼페이오는 말했다. 중국인들은 다른 길로 가기를 희망하고 있다. "그들은 자유를 원하지만 중공은 그들에게 자유를 주지 않는다. 따라서 중국 인민들과 중공을 구별하는 것이 중요하다."


그는 또한 미국에 생활하는 것을 포함하여 전 세계 각지에 굉장한 중국인들이 살고 있다고 언급했다. "우리는 그들을 존중하고 탄복한다. 우리는 그들 중국인이 우리와 함께 중공 정권의 국제적 행위방식 변화를 촉구하는 데 동참하기를 바라고 있다.“


■ 전 세계는 중공 정권의 본질을 봤다


폼페이오는 이제 미국인들이 중공의 위협을 전보다 잘 알고 있다고 생각한다. "오랫동안 미국의 지도자들은 중공의 위협이 존재한다는 사실을 부인해 왔다. 이로 인해 사람들이 중공의 위협을 보거나 느낄 수가 없었을 것이다. 또는 지도자들이 사람들에게 알려준다. "괜찮아, 그들이 캔자스나 아이오와의 기술 발명을 훔쳐 가고, 이로 인해 수백만 개의 일자리가 사라졌든, 실리콘 밸리나 보스턴 회랑에서 기술 발명을 훔쳤든 이 모두 상관없어. 우리는 큰돈 벌거야. 걱정 마. “


폼페이오 장관은 중공의 위협을 무시하던 시대는 이미 지나갔으며 다시는 돌아오지 않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중공 바이러스(우한 폐렴)를 통해 사람들도 분명하게 보았다. 전 세계도 공산당 정권의 본질을 보았다고 생각하며, 나 역시 그것을 봤다. 이것이 내가 여론 조사 데이터에서 본 것이다. 그러나 더 중요한 것은 언젠가 전 세계를 여행하면서 사람들과 이야기를 나누는 동안 이 정권의 본질에 대한 그들의 이해가 몇 년 전에는 할 수 없었던 것임을 알게 되었다."


”과거로 다시 거슬러 올라갈 수 있는 사람은 없다. 그들이 인도네시아, 베트남, 싱가포르 그 어디에 있든지, 아무도 중공이 사악(邪惡)하다는 것을 부인하지 않을 것이다. 그들은 그것을 봤다. 그들은 그것을 분명히 봤다."


폼페이오는 지금 중공이 직면한 압력은 진실로 존재하는 것이라고 믿는다. "전 세계 사람들이 분명하게 볼 수 있기 때문(에 중공이 직면하는 압력)이다. 중공의 진면목은 이미 드러났다.“


■ 더는 중공에 굴복할 수 없어


폼페이오는 최근 중국과 EU 간 체결한 조약을 담론하던 중 “중국과 공정하고 호혜적인 방식으로는 무역할 수 있으며 이는 미국의 국가 안보에 영향을 미치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그러나) "우리가 할 수 없는 것은 우리는 전 세계와도 할 수 없는 것인데, 우리는 50년 동안 줄곧 해왔다. 즉, 중공은 국가 안보 정책의 예외라든가 WTO 무역 규칙의 예외를 매번 요구했다."


"이것은 우리가 반드시 제지해야 하고 허용할 수 없는 일인바, 우리는 지난 50년 동안 해왔던 것처럼 중공에 대해 계속 무릎을 꿇을 수는 없다. 그들의 욕망은 끝이 없으며 시진핑이 시키는 대로 할 것이고, 패권을 잡을 능력을 얻어, 세계 각지에 속국을 세울 것이다. 이것은 받아들일 수 없다. “


중국 유학생들이 중공을 위하여 공작하는 것을 어떻게 막을 것인가에 대해 폼페이오 장관은 “매년 평균 30만 명 이상의 중국 학생들이 미국에서 공부한다. 이 학생들이 여기에 와서 공부하고 서양의 자유를 접하고 싶다면 이것은 좋은 일”이라고 말했다.


"안타깝게도 중공 국가안전부와 중공군이 중국 유학생들을 대량으로 매수했다. 우리는 쉽게 식별할 수 있는 수천 명을 쫓아냈다. 우리는 사람들이 공자 학원의 실체를 깨닫도록 하기 위해 많은 공자 학원을 폐쇄했다.“


대중국 투자, 사업의 위험에 관해 폼페이오는 말했다. “중공 바이러스가 유행하는 동안 사람들은 중공의 실체를 똑똑히 보았고, 중공 기관의 부패를 목격했으며, 중공 국영 기업의 지난 몇 년간 경쟁방식을 보았다. 나는 사람들이 전에는 완전히 인식하지 못하고 있었다고 생각한다.”


그는 또 "공급망이 다른 곳으로 막 이동하는 것을 당신은 보기 시작했다. 지금처럼   중국에서 사업을 할 때의 정치적 리스크에 대해서는 비즈니스 커뮤니티가 더 깊이 이해하고 있다고 나는 생각한다. 2~3년 전에는 존재하지 않던 문제“라고도 말했다.


폼페이오는 6년 동안 의회 의원으로, 4년 동안 트럼프 정부에서 일했다고 말했다. 이 기간 그의 모든 경험은 중공의 일체를 의심하는 외의 다른 모두가 다 어리석은 것임을 보여 주었다. 중공은 미국뿐 아니라 전 세계, 홍콩 국민, 중국 국민에 대한 약속을 하나하나 잇달아 모두 위반했다.


그는 중공이 국제 사회가 중공 바이러스 내원을 조사하도록 허용하지 않는다고 통렬하게 비판했다. "중공은 바이러스 문제가 발생하면 공개하겠다고 몇 번이고 몇 번이고 약속했다. 이러한 약속은 끝이 없었다. 그러나 오늘날까지도 그들은 이 바이러스의 내원에 대한 세계보건기구(WHO)의 조사 개시를 허용하지 않고 있다."


폼페이오 장관은 중공이 미국 대선에 간섭을 시도하고 있는지에 대해서는, 너무 많이 말할 수 없다면서, "정보기관이 업무를 완료하는 대로 보고서를 공개하도록 할 것이다. 중공이  우리 주변에 있고, 분명히 열심히 로비하고 있으며, 노력을 아끼지 않고 있다. 그들은 미국 전역에 영사관을 가지고 있지만, 그들 외교관의 행위는 우리가 외교관으로서 해야 할 일과 일치하지 않는다. 그들이 휴스턴 영사관에서 간첩활동을 하고 있다는 것이 명백했기 때문에 우리는 그곳을 폐쇄했다.“고 말했다.


그는 마지막으로 “중공의 행위는 미국의 이익이 아니라는 것을 깨달아야 한다”며, “미국 지도부는 이를 미국 국민에게 분명히 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국제뉴스팀
(ⓒ SOH 희망지성 국제방송 soundofhope.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목록  
글쓰기
번호
제목 이름 날짜
2025 토머스 美 대법관, 선거 소송 기각 반대... “명확한 규칙..
구본석 기자
21-02-25
2024 유튜브, 트럼프 인터뷰 동영상 삭제
김주혁 기자
21-02-24
2023 폴란드, 빅텍 검열 횡포 강력 대응... 벌금 150억 부과
디지털뉴스팀
21-02-23
2022 미얀마 反中 정서 확산... “中, 미얀마 군 쿠데타 지원”
도현준 기자
21-02-23
2021 에스토니아... “中, 서구 영향력 확대” 경고
구본석 기자
21-02-22
2020 美, 나치 수용소 전 간수 獨으로 송환
박정진 기자
21-02-22
2019 바이든, ‘중공 신장 탄압’ 옹호
김주혁 기자
21-02-21
2018 EU 소비자 단체... "틱톡, 어린이 안전과 사생활 침해“
하지성 기자
21-02-19
2017 호주, ‘천인계획’ 참가자들 보조금 신청 기각
강주연 기자
21-02-18
2016 호주, 빅토리아주 ‘一帶一路’ 협정 파기
권민호 기자
21-02-17
글쓰기
375,874,58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