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로그인
    • 회원가입
    • 사이트맵
페이스북 바로가기 트위터 바로가기
  • 중국

  • 국제/국내

  • 특집

  • 기획

  • 연재

  • 미디어/방송

  • 션윈예술단

  • 참여마당

  • 전체기사

검색어 입력

日, 오염수 방류 논란에도 안전성 홍보... “기술적으로 문제 없어”

디지털뉴스팀  |  2022-04-01
인쇄하기-새창

[SOH] 일본 외무성이 후쿠시마 오염수 방류 안전성을 주장하는 홍보에 나서 논란이 커지고 있다.


1일 ‘헤럴드경제’에 따르면, 일본 외무성은 지난해 10월부터 자제 유튜브 채널을 통해 정화 처리한 오염수를 바닷물로 희석해 삼중수소 농도를 기준치 이하로 낮춘 뒤 방류하는 것은 안전하다고 홍보하고 있다. 이 영상은 한국말 더빙과 자막이 함께 제공된다.


외무성은 이 영상에서 △지금까지의 폐로(원전 폐기) 노력으로 부지 내 96%에서 방호복 없이 작업할 수 있게 됐다 △처리도상수(처리 중인 물)는 약 1000개의 저장 탱크에 보관돼 있다”고 주장했다.


일본은 지난해 후쿠시마 오염수 처리를 해양 방류 방식으로 선택한 데 대해 안전성 논란이 일자 “기술적으로 실행 가능하며 국제 관행에 따른 것”이라는 입장이다.


그러나 다른 국가에서 안전성을 판단할 수 있을 만큼의 정보를 제공하지 않고, 국제 사회의 의견을 충분히 수렴하지 않아 논란이 계속되고 있다.


이런 가운데 일본 부흥청은 후쿠시마산 생선과 식재료 등을 적극 선전하고 있어, “국제적 안전성 우려를 외면한 이기적 행보”라는 지적을 받고 있다.   


유튜브는 광고 정책과 관련해 ‘논란의 소지가 있는 문제’ 등은 광고 게재가 적합하지 않다고 규정했지만 이번 논란에 대해서는 입장을 내놓지 않고 있다.


디지털뉴스팀
(ⓒ SOH 희망지성 국제방송 soundofhope.kr)
  목록  
글쓰기
번호
제목 이름 날짜
2348 美 하원의원, 中 파룬궁 박해 비판... “전체주의는 자유..
한상진 기자
22-04-27
2347 전 세계 코로나 백신 수요 ↓
권성민 기자
22-04-23
2346 르완다, 자국 직원 채찍질한 중국인 사업주에 징역 20년
디지털뉴스팀
22-04-22
2345 60개 인권단체, 유엔 신장 시찰에 “체계적 준비, 투명한..
김주혁 기자
22-04-21
2344 전문가 “mRNA 백신, 체내에서 혈액 응고, 심장 염증, 암..
디지털뉴스팀
22-04-20
2343 우크라이나 사태 악용하는 중국발 해킹 증가
권성민 기자
22-04-20
2342 中, EU와의 줄다리기 지쳤나?... 국제 노동협약 비준
디지털뉴스팀
22-04-18
2341 美 위원회, 세계은행그룹의 신장 기업 투자 중단 촉구
김주혁 기자
22-04-14
2340 美, 상하이 영사관 비필수 인력 철수... “봉쇄 지나쳐”
디지털뉴스팀
22-04-12
2339 英, 홍콩 대법원서 자국 법관 철수... “홍콩보안법 지지..
디지털뉴스팀
22-04-09
글쓰기
398,031,43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