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로그인
    • 회원가입
    • 사이트맵
페이스북 바로가기 트위터 바로가기
  • 중국

  • 국제/국내

  • 특집

  • 기획

  • 연재

  • 미디어/방송

  • 션윈예술단

  • 참여마당

  • 전체기사

검색어 입력

[영상] 日 시즈오카현 기록적 폭우로 산사태... 최고 400~500㎜

강주연 기자  |  2021-07-05
인쇄하기-새창



▲ 시즈오카현 [사진=온라인 커뮤니티]


[SOH] 지난 주 일본에서 장마 전선의 영향으로 간토와 도카이 지역을 중심으로 기록적 폭우가 쏟아진 가운데, 시즈오카현에서 산사태가 발생해 20여명이 실종됐다.


일본 기상청에 따르면 을 비롯해 가나가와현, 지바현 등 태평양 연안 지역에서는 2일 오전부터 3일 오전 10시까지 최고 400~500㎜의 폭우가 쏟아졌다.


교도통신, NHK 등 일본 언론에 따르면 이번 폭우로 시즈오카현 아타미시 아즈산(伊豆山)에서 이날 오전 10시 30분경 산사태가 발생해 주택 수 십채가 붕괴되면서 최소 3명이 사망하고 20여명이 실종됐다.


일본 정부는 경찰, 소방대, 자위대를 구조 작업에 투입했으며, 실종자 수색 중 항구에서 토사에 떠밀려내려온 것으로 추정되는 2명이 심정지 상태로 발견됐다.


또 주민 180여명이 대피했고, 주택 100~300채가 파괴된 것으로 알려졌지만 정확한 인명피해는 아직 밝혀지지 않았다.


일본 기상청에 따르면 시즈오카현에서는 48시간 동안 320㎜가 넘는 비가 내려 1976년 관측 이래 7월 기준으로 가장 많았다.


이번 폭우로 시즈오카현 일부 지역에서는 재해 경계 수위 중 가장 높은 ‘긴급안전확보’가 발령됐다.


한편, 이번 산사태가 야산 개발로 피해가 한층 컸다는 가능성이 제기됐다.


시즈오카현은 택지 개발을 위해 산사태가 시작된 곳에 나무를 베고 약 5만4천㎡에 흙이 쌓여있던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대해 가와카쓰 헤이타(川勝平太) 시즈오카현 지사는 "개발 행위와 (산사태의) 인과관계는 명확하지 않은데, 검증이 필요하다"고 밝혔다.





강주연 기자
(ⓒ SOH 희망지성 국제방송 soundofhope.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목록  
글쓰기
번호
제목 이름 날짜
2181 캐나다, 中 통신업체 차이나모바일 자회사 철수 명령.....
한상진 기자
21-09-14
2180 美 연구팀... “10대 男, 코로나보다 백신 부작용 확률 더..
디지털뉴스팀
21-09-13
2179 中 소수민족 인권단체, 베이징올림픽 보이콧... 주요 방송..
디지털뉴스팀
21-09-10
2178 英, 中 과학자 ‘반도체 신소재’ 업체 인수 조사... “안..
디지털뉴스팀
21-09-10
2177 대만 반도체 기업, 기술 이전 강요로 탈중국 후 승승장구
도현준 기자
21-09-09
2176 탈레반 친중 모드에 아프간 내 위구르인 비상... 강제 송..
김주혁 기자
21-09-07
2175 [이슈 TV] 후쿠시마 제1원전 오염수 정화장치 고장... 무..
미디어뉴스팀
21-09-04
2174 유엔 인권최고대표사무소... “韓 언론중재법, 표현 자유..
디지털뉴스팀
21-09-03
2173 남아공, 코백스가 배부한 ‘中 백신’ 거부... “유효성..
권성민 기자
21-09-02
2172 美, 화웨이에 반도체 공급 승인... 공화당 강력 비난 “국..
한상진 기자
21-09-01
글쓰기
390,339,47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