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로그인
    • 회원가입
    • 사이트맵
페이스북 바로가기 트위터 바로가기
  • 중국

  • 국제/국내

  • 특집

  • 기획

  • 연재

  • 미디어/방송

  • 션윈예술단

  • 참여마당

  • 전체기사

검색어 입력

日 공산당, 중공 100주년... 축하 대신 비난

디지털뉴스팀  |  2021-07-06
인쇄하기-새창



▲ [사진=SOH 자료실]


[SOH] 일본공산당이 중국공산당 100주년을 무시하며 중국공산당(이하 중공)과 거리두기에 나섰다고 홍콩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가 6일 보도했다.


SCMP는 지난 1일 중공 창당 100주년 기념일을 맞아 일본에서는 집권 자민당을 비롯해 주요 정당들이 모두 축하 메시지를 보냈으나 같은 '공산당'인 일본공산당은 축하 대신 ‘비난’ 트윗을 날렸다.


시이 가즈오(志位和夫) 일본공산당 위원장은 중국의 공격적인 영토 주장과 홍콩·신장(新疆)위구르 인권 침해를 비판하면서 "이러한 행동은 사회주의와 아무 관련이 없고 공산당이라는 이름의 자격이 없다"고 비판했다.


가즈오 위원장은 중공의 남중국해와 동중국해에 대한 패권 행위에 대해서도 "중국은 국제법을 준수해야한다. 국제 사회가 그런 요구를 하는 것은 중요하다"고 지적했다.


미국 템플대 도쿄 캠퍼스의 무라카미 히로미 교수는 일본공산당의 비난에 대해 “너무 직설적이라 매우 놀랍다"고 말했다.


히로미 교수는 "일본공산당은 '공산당'이라는 이름을 같이 사용하고 있음에도 중공의 문제에 대해 주저없이 비판했다“면서, ”일본공산당이 이러한 입장을 취하고, 일본 정계에서 이 문제가 논의되는 것은 좋은 일이라 생각된다"고 밝혔다.


일본공산당 대변인은 시이 위원장의 발언에 대한 중국공산당의 반응은 아직 듣지 못했다고 밝혔다.


1922년 창립한 일본 최고령 정당인 일본공산당은 사유 재산을 인정한다는 점에서 정통 마르크스·레닌주의에서 이탈해있는 제도권 진보 정당으로 볼 수 있다.


2004년 43년 만에 개정된 일본공산당 강령에 따르면 '사회주의적 변혁'을 최종 목표로 삼고 있긴 하지만 현 단계 일본에서 필요한 변화는 사회주의 혁명이 아닌 '민주주의 혁명'이라는 입장이다. 또 강령 개정 때 '전위당'이나 '노동자계급의 권력' 등과 같은 전투적인 문구를 삭제했다.


한편, 일본 정부도 센카쿠(尖閣·중국명 댜오위다오<釣魚島>)열도를 둘러싼 영유권 분쟁으로 중공 100주년 축하문을 보내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 연합뉴스



디지털뉴스팀
(ⓒ SOH 희망지성 국제방송 soundofhope.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목록  
글쓰기
번호
제목 이름 날짜
2181 캐나다, 中 통신업체 차이나모바일 자회사 철수 명령.....
한상진 기자
21-09-14
2180 美 연구팀... “10대 男, 코로나보다 백신 부작용 확률 더..
디지털뉴스팀
21-09-13
2179 中 소수민족 인권단체, 베이징올림픽 보이콧... 주요 방송..
디지털뉴스팀
21-09-10
2178 英, 中 과학자 ‘반도체 신소재’ 업체 인수 조사... “안..
디지털뉴스팀
21-09-10
2177 대만 반도체 기업, 기술 이전 강요로 탈중국 후 승승장구
도현준 기자
21-09-09
2176 탈레반 친중 모드에 아프간 내 위구르인 비상... 강제 송..
김주혁 기자
21-09-07
2175 [이슈 TV] 후쿠시마 제1원전 오염수 정화장치 고장... 무..
미디어뉴스팀
21-09-04
2174 유엔 인권최고대표사무소... “韓 언론중재법, 표현 자유..
디지털뉴스팀
21-09-03
2173 남아공, 코백스가 배부한 ‘中 백신’ 거부... “유효성..
권성민 기자
21-09-02
2172 美, 화웨이에 반도체 공급 승인... 공화당 강력 비난 “국..
한상진 기자
21-09-01
글쓰기
390,339,47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