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로그인
    • 회원가입
    • 사이트맵
페이스북 바로가기 트위터 바로가기
  • 중국

  • 국제/국내

  • 특집

  • 기획

  • 연재

  • 미디어/방송

  • 션윈예술단

  • 참여마당

  • 전체기사

검색어 입력

英, 원전사업서 中 기업 참여 차단... “기술 약탈 우려”

권민호 기자  |  2021-10-29
인쇄하기-새창



▲ [사진=온라인 커뮤니티]


[SOH] 영국 정부가 대규모 지분 투자를 미끼로 자국의 원자력 발전 기술을 노리던 중국 기업을 차단했다.


26일(현지시간) 영국 일간 ‘더타임스’에 따르면, 영국 정부는 서퍽주 시즈웰시에 건설될 예정인 원전에 2000만 파운드(약 322억 원)를 투자하려던 중국 국영 핵에너지 기업인 중국핵전집단공사(CGN)의 계획을 무산시켰다.


이유는 CGN의 (원전 관련) 기술 약탈 등 안보 우려에서다.


시즈웰 원전은 영국 정부의 계획에 따라 2015년 발주됐다. 그러나 수년 동안 필요한 예산이 마련되지 않아 연기되다가 올해 초에야 구체적인 건설 계획과 착공 시기가 잡혔다.


건설은 세계 최고 경수로 기술기업 중 하나인 프랑스 EDF사가 맡고 예산은 영국 정부와 서퍽주 시즈웰시 등이 지분을 나눠 맡기로 했다.


정부 예산은 예정대로 투입됐지만, 서퍽주와 시즈웰시는 예산 마련에 어려움을 겪었다. 이에 대해 CGN은 전체 지분의 20%에 해당되는 2000만 파운드(약 322억4천만 원)를 제공하겠다고 나섰다.


하지만 CGN은 이를 미끼로 지분을 제공하는 만큼 자기 몫의 원자로를 따로 건설해주어야 한다는 무리한 약정을 요구했다.


이에 대해 영국 정부는 CGN 측이 요구한 중국 몫 원자로가 △경수로 기술 탈취, △원자로 운영을 통해 쌓인 영국 내 원전 데이터와 운영 노하우를 약탈할 가능성이 높다는 이유로 최근 CGN의 시즈웰 원전 투자 계획을 전면 백지화했다.


앞서 영국 일간 파이낸셜타임스(FT)는 7월 25일(현지시간) 정통한 소식통을 인용해 영국 정부가 자국의 모든 미래 발전 프로젝트에서 CGN을 배제하는 방법을 찾고 있다고 보도했다.


신문은 동부 서퍽주 시즈웰 원전 건설 사업 등이 그 대상에 포함된다고 덧붙였다.


FT에 따르면 영국 정부가 원전 사업에서 중국 기업을 쫓아내려 하는 건 무엇보다 두 나라의 관계 냉각 탓이다.


영국은 홍콩 민주화 인사 탄압 및 신장 위구르족 인권 침해, 우한폐렴(코로나19) 대유행 사태 책임 등을 놓고 최근 몇 년간 중국과 공방을 벌여 왔다.


더불어 중국의 민감한 기술 확보를 차단할 방법을 미국과 유럽·아시아 동맹국들이 함께 논의하고, 자국 공급망이나 핵심 사회기반시설(인프라) 기술을 더는 중국에 의존하지 말자는 데 합의한 상황도 맞물려 있다는 게 FT의 분석이다.


미국 정부는 자국 기술을 군사적 목적으로 훔쳤다며 2019년 CGN을 수출 통제 목록에 올렸고, 영국에도 중국의 원전 개입을 조심하라고 경고했다.



권민호 기자
(ⓒ SOH 희망지성 국제방송 soundofhope.kr)

  목록  
글쓰기
번호
제목 이름 날짜
2297 예상보다 강한 우크라... WSJ "中, 대만 침공 쉽지 않을..
이연화 기자
22-03-04
2296 美·EU 정보국... “中, 러시아에 우크라 침공 ‘올림픽..
하지성 기자
22-03-03
2295 캐나다... 中 ‘화교사무처’, 간첩 조직으로 인정
디지털뉴스팀
22-03-02
2294 러시아, 전세계 강력 제재로 ‘경제 패닉’
강주연 기자
22-03-02
2293 美 뉴욕주립대, 각 캠퍼스 공자학원 폐쇄
김주혁 기자
22-03-02
2292 스리랑카... 경제난·삭유·물 부족으로 ‘국가부도’ 위..
한지연 기자
22-02-27
2291 中共 인권탄압 비판한 美 전 농구선수... 노벨평화상 후보..
강주연 기자
22-02-23
2290 美 매체 “中 우한, 코로나 사망자 수 고의적 은폐”
디지털뉴스팀
22-02-22
2289 NYT, 美 CDC 코로나 ‘정보 통제’ 비판
디지털뉴스팀
22-02-21
2288 동남아 5개국 中 댐 건설로 물 부족... “금전 보상 청구..
디지털뉴스팀
22-02-17
글쓰기
395,969,58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