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로그인
    • 회원가입
    • 사이트맵
페이스북 바로가기 트위터 바로가기
  • 중국

  • 국제/국내

  • 특집

  • 기획

  • 연재

  • 미디어/방송

  • 션윈예술단

  • 참여마당

  • 전체기사

검색어 입력

국제 정치인·인권운동가... 中 공안 고관 인터폴 집행위 출마 반대

디지털뉴스팀  |  2021-11-17
인쇄하기-새창



▲ [사진=온라인 커뮤니티]


[SOH] 중국의 고위 공안 당국자가 국제범죄경찰기구(인터폴) 집행위원 선거에 출마하는 데 대해 국제 인권운동가들과 정치인들이 강력히 반대했다.


15일(현지시간) 미국 워싱턴포스트(WP)에 따르면, 중국 의회간 연합체(Inter-Parliamentary Alliance on China, IPAC)는 공동 서한을 통해 중국의 고위 공안당국자 후빈첸이 인터폴 집행위원 선거 출마를 반대한다고 밝혔다.


IPAC는 20개국 의회 의원 50명이 서명한 이번 서한에서 “후빈첸이 집행위원으로 선출될 경우 중국은 인터폴의 힘과 데이터베이스를 악용해 홍콩·위구르·티베트·대만과 중국인 망명자 수만명을 위험에 빠트릴 것"이라고 지적했다.


IPAC은 또 중국은 “인터폴 적색경보를 해외 망명자들을 추적하는데 여러 번 남용해 왔다”고 주장했다.


이번 서명에는 마르코 루비오 미 상원의원(공화당·플로리다)과 라인하르트 뷔티코퍼 독일 유럽의회 중국위원장 등도 참여했다.


국제 인권운동가들도 후빈첸의 인터폴 선거 출마를 강력히 반대했다.


세계 위구르 의회 의장 돌쿤 이사와 홍콩 인권운동가 네이선 로 등 40명의 인권운동가들은 공동 서한을 통해 “후빈첸은 위구르인들을 중국으로 강제 추방한 중국의 보안 외교를 이끌어 왔다”며, “그가 (인터폴 집행위원으로) 선출된다면 망명 인권운동가들에게 큰 위협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인터폴은 세계 각국의 형사경찰이 국제 범죄에 대응하여 협력을 꾀하기 위한 기구로, 지문·DNA·얼굴 정보·위조문서·도난 여권 등의 데이터베이스를 보유하고 있다.


따라서 중국 공안 출신 집행위원이 선출될 경우 정보를 악용할 것이란 우려가 높다.


(알림: 내용 중 잘못 번역된 부분이 있어 수정하였습니다. 독자분들게 혼선을 드린 점 사과드리며 앞으로 더욱 정확한 보도를 위해 노력하겠습니다.)



디지털뉴스팀
(ⓒ SOH 희망지성 국제방송 soundofhope.kr)

  목록  
글쓰기
번호
제목 이름 날짜
2238 EU, 中에 펑솨이 안전 증명 촉구
도현준 기자
21-12-02
2237 美 언론, 베이징 올림픽 개최 반대... “인권탄압 위장 수..
미디어뉴스팀
21-12-02
2236 연구기관 “코로나 미접종자, 감염 후 회복... 접종자보다..
디지털뉴스팀
21-12-01
2235 우간다도 一帶一路 피해... 하나뿐인 공항 뺏기나?
한상진 기자
21-11-30
2234 솔로몬제도, 親中 정부 반대 폭동... 정부 시설, 차이나타..
디지털뉴스팀
21-11-30
2233 야후 脫中... 11월부터 서비스 전면 STOP
디지털뉴스팀
21-11-29
2232 WHO 코로나 새 변이 이름 지정에 ‘中 눈치 보기’ 비난
디지털뉴스팀
21-11-29
2231 FDA, 의료 단체 화이자 백신 정보 공개 요구에 ‘55년 간..
디지털뉴스팀
21-11-29
2230 中, 리투아니아 대만 대표처 설치에 격분... 외교 관계 ‘..
한상진 기자
21-11-26
2229 캐나다 야당, 정부에 ‘화웨이 금지’ 요구
한지연 기자
21-11-25
글쓰기
398,138,72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