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로그인
    • 회원가입
    • 사이트맵
페이스북 바로가기 트위터 바로가기
  • 중국

  • 국제/국내

  • 특집

  • 기획

  • 연재

  • 미디어/방송

  • 션윈예술단

  • 참여마당

  • 전체기사

검색어 입력

中 최대 석탄 수입국 인니... 석탄 수출 일시 중단

디지털뉴스팀  |  2022-01-08
인쇄하기-새창


[SOH] 중국의 최대 석탄 수입국가인 인도네시아가 1월 한 달간 석탄 수출을 금지해 중국의 에너지 공급에 적잖은 차질이 예상된다. 


5일 ‘에포크타임스’에 따르면 인도네시아 당국은 지난 1일 “인도네시아는 국내 발전소의 석탄 부족을 우려해 1월에 석탄의 수출을 금지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유는 자국 전력공급에 대한 물량 확보를 위해서다.


3일 조코 위도도 인도네시아 대통령 역시 “석탄과 천연가스 생산기업은 국내 수요를 우선하라”며 수출 중단 방침을 거듭 확인했다.


중국은 전력 생산의 약 56.6%를 화력발전에 의존하고 있어, 인도네시아의 한시적인 석탄 공급 중단에도 전력 수급에 차질이 불가피할 것으로 보인다.


실제로 인도네시아의 수출 제한 방침 발표 후 첫 거래일인 지난 4일 중국 정저우 선물거래소에서 발전용 석탄 5월 인도분은 지난해 11월 25일 이후 최대 상승폭인 7.8%를 기록해 전력생산 업체들의 우려가 확인됐다.


중국은 호주와의 갈등으로 호주산 석탄 수입이 어려워지자 인도네시아, 러시아 등의 수입량을 늘리려 하고 있다. 


인도네시아는 현재 중국의 최대 석탄 수입국이다. 인도네시아의 수출량은 중국 전체 석탄소비량의 5%에 그치지만, 중국 세관당국이 밝힌 지난해 1월부터 11월까지의 전체 석탄 수입량 2억9천만t 중 인도네시아산은 1억7800만t으로 약 61%를 차지한다.


특히 발전용 석탄에 대한 인도네시아산 비중은 더욱 높다. 


지난해 1~11월 중국이 수입한 인도네시아산 석탄 중 발전용은 1억7700만t으로, 전체 발전용 석탄 수입량의 74.4%다. 이는 전년 대비 54.4% 증가한 규모다.


중국은 지난해 석탄 수급 차질로 여러 지역에서 전력 대란이 빚어졌다.


디지털뉴스팀
(ⓒ SOH 희망지성 국제방송 soundofhope.kr)
  목록  
글쓰기
번호
제목 이름 날짜
2357 바이든, 대만 WHO 참관 지원법 서명
디지털뉴스팀
22-05-17
2356 中, WHO 수장 제로코로나 비난 글 차단
디지털뉴스팀
22-05-16
2355 美 국무부, 홈피 수정... “대만은 中 일부분” 삭제
디지털뉴스팀
22-05-12
2354 최악 경제난 스리랑카 정권 퇴진 요구 UP... 총리 사임
디지털뉴스팀
22-05-11
2353 친중 WHO, '제로 코로나‘ 지적... “지속 가능 不, 인권..
구본석 기자
22-05-11
2352 美 하원, 中露 결탁조사 법안 통과
김주혁 기자
22-05-05
2351 美 캘리포니아 물 부족 심화... 600만 인구에 ‘절수’ 명..
디지털뉴스팀
22-05-02
2350 파키스탄서 反中 폭탄 테러... 공자학원 원장, 교사 등 사..
디지털뉴스팀
22-04-29
2349 英, 위구르 탄압 관련된 中 하이크비전에 제재 시동?
디지털뉴스팀
22-04-27
2348 美 하원의원, 中 파룬궁 박해 비판... “전체주의는 자유..
한상진 기자
22-04-27
글쓰기
395,969,58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