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로그인
    • 회원가입
    • 사이트맵
페이스북 바로가기 트위터 바로가기
  • 중국

  • 국제/국내

  • 특집

  • 기획

  • 연재

  • 미디어/방송

  • 션윈예술단

  • 참여마당

  • 전체기사

검색어 입력

홍콩, 시노백 접종 후 11명 안면 마비

미디어뉴스팀  |  2021-04-03
인쇄하기-새창



▲ [사진=SOH 자료실]


[SOH] 중국 제약회사 시노백 바이오테크에서 생산한 코로나19 백신을 접종받은 홍콩 남성이 안면 마비 증세를 겪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1일(현지시간) 홍콩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는 코로나19 백신을 맞고 얼굴 반쪽이 마비된 젊고 건강한 홍콩 남성이 병원에 입원한 지 일주일 만에 퇴원했지만 여전히 회복되지 않았다고 보도했다.


26세인 월슨 람은 지난 3월 24일 시노백 백신을 접종받은 후 기절했다. 람은 안면신경이 마비된 상태로 병원에서 깨어났다. 의사들은 증상이 수개월 간 지속될 수 있다고 했다.


건설 노동자인 람은 홍콩 정관오 스포츠센터의 지역 접종센터에서 백신을 맞고 15분 후 어지럼증을 느꼈다. 이후 병원으로 이송됐지만 람은 왼쪽 눈을 감을 수 없다는 것을 느꼈다. 입도 온전히 움직일 수 없었다.


람은 시노백 백신 접종 후 가슴 통증과 어지러움 등으로 지난 30일까지 입원했다. 그러나 퇴원 후에도 그는 얼굴 반쪽을 움직일 수 없어 식사 등에 큰 불편을 겪고 있다. 


SCMP에 따르면 람은 접종전 건강한 상태였으며, 15세 때 두드러기가 났던 것을 제외하면 별다른 병력이 없다.


홍콩에서 코로나19 백신접종 후 안면 마비 증상이 나타난 사람은 총 12명이다. 연령대는 37세~86세이며, 1명(독일 바이오엔테크사 백신)을 제외하고는 모두 시노백 백신을 접종했다.


병원 측은 이들 안면 마비 증세와 백신의 직접적인 연관성을 찾지 못하고 있다.



미디어뉴스팀
(ⓒ SOH 희망지성 국제방송 soundofhope.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목록  
글쓰기
번호
제목 이름 날짜
4057 中 우한연구소... 코로나19 자연발생 주장 위해 논문 조작
미디어뉴스팀
21-06-01
4056 中 로켓 통제불능... 국제 ‘책임기준’ 미달
김주혁 기자
21-05-28
4055 中 풀 뜯던 소들 날벼락... 낙뢰로 42마리 즉사
권성민 기자
21-05-27
4054 中, 홍콩 교과서 개정... 자유 사상 말살 위해 역사 왜곡
한지연 기자
21-05-25
4053 中 간쑤성 산악마라톤... 악천후 속 강행으로 21명 사망
도현준 기자
21-05-24
4052 이틀 간격으로 흔들린 中 선전 75층 건물... 설계 도면 없..
강주연 기자
21-05-22
4051 中 “알몸 김치 논란에도 韓 수출 급증”
디지털뉴스팀
21-05-19
4050 中 해양 장악 혈안... "우리 허락 없인 동·남중국해 통과..
김주혁 기자
21-05-13
4049 추락 중인 中 로켓 잔해... 정보 비공개로 추락 위치·시..
강주연 기자
21-05-08
4048 시진핑, 세계 인터넷 장악 추진 중... “美 대체할 것”
김주혁 기자
21-05-07
글쓰기
387,794,69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