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로그인
    • 회원가입
    • 사이트맵
페이스북 바로가기 트위터 바로가기
  • 중국

  • 국제/국내

  • 특집

  • 기획

  • 연재

  • 미디어/방송

  • 션윈예술단

  • 참여마당

  • 전체기사

검색어 입력

中 취준생들... 美 금융사 들어가기 위해 ‘고액 직업 컨설팅’ 이용

한지연 기자  |  2021-04-27
인쇄하기-새창



▲ [사진=Unsplash]


[SOH] 중국 학생들이 미국의 대형 금융사 등에 취업하기 위해 거액의 돈을 쓰는 것으로 알려졌다.


13일(현지시간) 블룸버그통신에 따르면, 중국 학생들은 골드만삭스 등과 같은 미국의 유력 투자은행의 취업문을 뚫기 위해 직업 컨설팅 업체에 거액의 돈을 지불하고 있다.


직업 컨설팅 업체들은 학생들에게 씨티그룹과 골드만삭스와 같은 월가의 증권회사·대형 은행에 취업할 수 있게 해주겠다며, 1만2000달러(약 1400만원) 이상을 요구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들 업체들은 취업 전략과 인맥 형성, 이력서 작성은 물론 심지어 취업을 원하는 회사의 직원들을 학생들의 멘토로 연결해주는 방식으로 내부 추천서 작성까지 돕는다.


직업 컨설팅 업체를 운영 중인 크레디트스위스의 전 은행원, 조셉 궈는 블룸버그에 “지난해 3000명 이상의 은행원과 증권사 컨설턴트들을 멘토로 참여시켰다”고 밝혔다.


궈는 자신이 운영 중인 취업 프로그램에 대해 “학생들에게 100시간 이상의 교육을 제공하며, 학생 한 명당 4~5명의 멘토가 배정된다”면서, “4000명 이상의 학생들이 이 프로그램에 신청했다”고 했다.


멘토와의 교류를 포함한 모든 수업은 대부분 온라인으로 진행되지만, 회사 내부의 인맥을 형성해주기 위해 학생과 직접 만나 활동하는 적극적인 멘토도 있다.


블룸버그는 이러한 직업 컨설팅은 중국 학생들 사이에서 '관행'으로 자리잡을 정도로 성행하고 있지만 취업 경쟁에 대한 공정성에 의문과 우려가 제기되고 있다고 지적했다.


'투자 은행가로 만드는 방법'의 저자인 숀 왕씨는 “최근 들어 기관에서 잠시 일하고 내부 추천을 받는 중국 은행원들이 난무하고 있다”고 밝혔다.


그는 이 같은 현상은 '공정성' 문제를 야기한다며, “경제적인 여력 부족으로 취업 컨설팅을 받지 못할 경우 그렇지 않은 학생들에 비해 여러 면에서 불공평함을 겪을 수 있기 때문”이라고 비판했다.


중국에서 이러한 취업 컨설팅이 활개를 치는 이유는 '수요와 공급의 불균형' 즉 다시 말해 채용 규모보다 취업 희망자가 너무 많기 때문이다.


중국은 올해 약 910만명의 대학 졸업생이 취업 시장에 나올 예정이며, 코로나 팬데믹 영향으로 해외로 갔던 유학생들도 대거 귀국해, 양질의 일자리에 대한 취업 경쟁이 더욱 심화될 것으로 전망된다.



한지연 기자
(ⓒ SOH 희망지성 국제방송 soundofhope.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목록  
글쓰기
번호
제목 이름 날짜
4057 中 우한연구소... 코로나19 자연발생 주장 위해 논문 조작
미디어뉴스팀
21-06-01
4056 中 로켓 통제불능... 국제 ‘책임기준’ 미달
김주혁 기자
21-05-28
4055 中 풀 뜯던 소들 날벼락... 낙뢰로 42마리 즉사
권성민 기자
21-05-27
4054 中, 홍콩 교과서 개정... 자유 사상 말살 위해 역사 왜곡
한지연 기자
21-05-25
4053 中 간쑤성 산악마라톤... 악천후 속 강행으로 21명 사망
도현준 기자
21-05-24
4052 이틀 간격으로 흔들린 中 선전 75층 건물... 설계 도면 없..
강주연 기자
21-05-22
4051 中 “알몸 김치 논란에도 韓 수출 급증”
디지털뉴스팀
21-05-19
4050 中 해양 장악 혈안... "우리 허락 없인 동·남중국해 통과..
김주혁 기자
21-05-13
4049 추락 중인 中 로켓 잔해... 정보 비공개로 추락 위치·시..
강주연 기자
21-05-08
4048 시진핑, 세계 인터넷 장악 추진 중... “美 대체할 것”
김주혁 기자
21-05-07
글쓰기
387,794,69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