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로그인
    • 회원가입
    • 사이트맵
페이스북 바로가기 트위터 바로가기
  • 중국

  • 국제/국내

  • 특집

  • 기획

  • 연재

  • 미디어/방송

  • 션윈예술단

  • 참여마당

  • 전체기사

검색어 입력

중국의 DNA 채취 프로젝트, 다음은 누구?

편집부  |  2019-12-28
인쇄하기-새창



▲ [사진=FDI]


[SOH] 2014년 9월 시진핑 중국 국가 주석은 인민해방군, 선전, 통일전선선술 등을 담은 ‘마법 무기’ 프로그램의 윤곽을 드러냈다.


스트븐 W 모셰 인구연구소장(Population Research Institute)은 중국은 네 번째 마법 무기, 즉 전 세계 민족의 DNA를 수집하는 프로그램을 가지고 있다고 밝혔다.


2017년 11월 7일 발행된 중국의 국가 DNA 수집 프로젝트는 처음에 수백만 명의 남성들에게 초점을 맞췄다.


지시문은 관료들이 어떻게 Y염색체 DNA 데이터를 수집, 분석, 저장해야 하고 그들의 지역사회에서 각 가족의 족보 계통을 생성해야 하는지를 설명했다.


2016년과 2017년 중국 정부는 신장 지역의 무슬림 위구르족과 카자흐족 등 전체 소수민족, 약 3600만 명의 생체 정보를 수집하도록 의무화했다.


2017년 12월 26일, 두 소수민족의 본거지인 쓰촨성 첸웨이 현의 남학생 수백 명의 침샘플을 제공하라는 명령이 내려졌다.


인권변호사, 종교 인사, 반체제 인사, 인터넷 여론 주도층, 극빈층이 주요 표적이 되었다. 또한 보건 및 사회 프로그램에 관련된 모든 경찰, 형사, 그리고 정부 요원들도 DNA 샘플을 제공해야 한다.


지속적인 DNA 수집 노력 결과, 약 1억 개의 DNA 샘플이 수집, 분석돼 중국 정부의 거대한 데이터베이스에 추가됐다.


이에 비해 미국 사법 당국은 현재 약 1600만 명의 DNA 샘플만 보유하고 있으며, 이 데이터베이스는 범죄 퇴치 목적으로만 사용되고 있다.


중국은 수백만 명의 미국인을 포함한 중국 밖의 사람들의 거대한 DNA 데이터베이스를 구축하고 있다.


생명공학에 대한 지배력은 가능한 어떤 방법으로든 최첨단 생명공학과 게놈 데이터를 획득하기 위한 ‘메이드 인 차이나 2025’ 마스터 플랜에 명시되어 있다.


여기에는 중국 국영 또는 국영기업이 미국 생명공학 회사를 직접 사들이는 것은 물론 스파이 및 국가 주도 사이버 공격도 포함된다.


현재 미국에는 분자 진단이나 전체 게놈 염기 서열을 포함한 유전자 검사를 수행하기 위해 인가된 기업 중 최고 23개가 중국과 연계되어 있다.


현재 미국의 병의원, 심지어 일부 상업적인 DNA 검사 회사들은 정기적으로 DNA 샘플을 중국에 보낸다. 


1200만 명 이상의 미국인들이 그들의 DNA 샘플을, 조상을 확인하거나 다른 정보를 제공하기 위한 목적으로 상업적 DNA 검사 회사에 우편으로 보냈다.


중국 정부가 민간 기업이 소유한 중국 서버에 저장된 모든 데이터에 마음대로 접근할 수 있기 때문에 중국의 통제를 받는 기업이 미국 파트너에게 계약적으로 약속했을지도 모르는 사생활 보호 조약은 가치가 없다.


2008년 이후 미국 바이오 기업을 겨냥한 중국 국가 주도의 해킹 시도가 크게 늘었고, 이 중 상당수는 성공적이었다.


중국은 외국인들의 유전자 정보를 어떻게 이용할 것인가?


전략적으로 중요한 개인의 의료 취약성은 개별적 공격의 대상이 될 수 있다.


중국의 생명공학 산업은 한족을 제외한 모든 인종에게 치명적이 되도록 만들어진 치명적인 전염성 물질을 만들지도 모른다.


수십 년 동안 무고한 종교인들이 본인의 의사와 상관없이 장기이식을 위해 기꺼이 돈을 지불할 의사가 있는 사람들을 위해 수요에 따라 살해되었다.


인간의 생명을 일회용 상품으로 여기는 중국의 전체주의 정권은 도덕적 나침반이 없다.


따라서 세계는 중국 정부의 유전자 정보 수집 등 ‘마법 무기’ 프로그램의 배후를 경계할 필요가 있다. / KAEOT



편집부
(ⓒ SOH 희망지성 국제방송 soundofhope.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목록  
글쓰기
번호
제목 이름 날짜
126 해외 불법장기이식에 대한 장기이식법 개정안 국회통과
편집부
20-03-13
125 우한폐렴으로 다시 불거진 中 장기적출 만행... 폐 이식..
디지털뉴스팀
20-03-07
124 韓·日·臺 NGO... 中 생체장기적출 만행 공동대응 위한..
편집부
20-02-07
123 유엔인권이사회 “중국은 불법 강제 장기 적출을 중단하라..
편집부
20-01-20
122 21세기 홀로코스트... 中 생체 장기적출 만행 ⑦
편집부
20-01-14
121 英·美 고위급, 中 강제장기적출 종식 촉구
편집부
20-01-07
120 21세기 홀로코스트... 中 생체 장기적출 만행 ⑥
편집부
20-01-06
119 21세기 홀로코스트... 中 생체 장기적출 만행 ⑤
편집부
19-12-31
118 중국의 DNA 채취 프로젝트, 다음은 누구?
편집부
19-12-28
117 21세기 홀로코스트... 中 생체 장기적출 만행 ④
편집부
19-12-24
글쓰기
357,293,8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