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로그인
    • 회원가입
    • 사이트맵
페이스북 바로가기 트위터 바로가기
  • 중국

  • 국제/국내

  • 특집

  • 기획

  • 연재

  • 미디어/방송

  • 션윈예술단

  • 참여마당

  • 전체기사

검색어 입력

북춤 명인, “기품있는 군무(群舞)”

편집부  |  2010-03-21
인쇄하기-새창


 

[SOH] 션윈(神韻) 공연을 관람하기 위해 28일 저녁 대구 시민회관을 찾은 날뫼북춤 대한 명인 주정화씨는 션윈의 무용 동작이 역동적이며 군무가 기품이 있다고 감탄했다.

 

(음성) “스무명 넘는 단원들이 정말 연습을 많이 했겠어요. 우리나라 춤사위하고는 틀리지만 역동적인 파워도 있고. 여럿이 하는 군무가 기품이 있었어요.”
 
주 명인은 작품마다 좋으며, 특히 배경화면이 인상적이라고 말했다.

 

(음성) “여러가지가 좋았는데, 마지막에 삼장법사도 참 좋았고요, 하얀부채 나오는 백운선자도 좋았고, 여러가지가 좋아서... 그 중에 더욱더 좋은 거는 무대 뒤에 배경화면이었어요. 화면 속에서 사람 그림이 나오면 실제로 쫙 나오고 하는 것, 그게 굉장히 좋았고. 엄마를 구하기 위해서 산을 쪼개는 것, 부처님이 쫙 나오는 거, 선녀가 되어 하늘로 날아올라가는 것이 참 좋았어요.”

 

주 명인은 또 션윈 무용 동작들이 고난도며 무술에 가까운 파워와 빠르기를 갖추고 있다고 말했다.

 

(음성) “정말 힘들어요. 그 정도로 하려면. 묘족 춤에서 무릎으로 돌아가는 동작있죠. 무릎으로 뺑글뺑글 도는 동작있죠. 힘들어요. 우리나라에서는 연풍대라고 표현하는데 서서 도는 것도 어려운데, 무릎으로 돌아가는게 어렵죠. 우리나라는 정중동을 표현하는데, 중국은 거의 무술에 가까운 파워와 빠르기가 있어요.”
 
주 명인은 작년에 이어 션윈 공연을 보러 왔다면서 션윈예술단의 다음 순회지인 일본 공연을 축원했다./ 편집부

 

[ 對중국 단파라디오 ⓒ SOH 희망지성 국제방송 soundofhope.kr ]

관련기사
  목록  
글쓰기
번호
제목 이름 날짜
215 "한마디로 놀라운 공연"
편집부
11-01-21
214 경남 교육감, "와서 보고 느끼세요"
편집부
11-01-20
213 무용학과 교수 “션윈엔 영혼이 깃들어 있어”
편집부
10-03-21
212 월촌 유황 화백, “션윈은 심성 정화시켜”
편집부
10-03-21
211 북춤 명인, “기품있는 군무(群舞)”
편집부
10-03-21
210 실용음악과 교수 “음악-무용-영상의 삼위일체”
편집부
10-03-21
209 동방문화진흥회 이사 “션윈, 내면의 정신 비춰”
편집부
10-03-21
208 대구교육대 대학원장, “션윈은 천상의 춤”
편집부
10-03-21
207 보은 경찰서장 “션윈, 깊이 있는 공연”
편집부
10-03-21
206 김주현 변호사 “하늘이 내려보고 있음 느껴”
편집부
10-03-21
글쓰기

특별보도

더보기

핫이슈

더보기

많이 본 기사

더보기

SOH TV

더보기

포토여행

더보기

포토영상

더보기

CCP OUT

더보기

이슈 TV

더보기

꿀古典

더보기
430,666,227

9평 공산당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