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로그인
    • 회원가입
    • 사이트맵
페이스북 바로가기 트위터 바로가기
  • 중국

  • 국제/국내

  • 특집

  • 기획

  • 연재

  • 미디어/방송

  • 션윈예술단

  • 참여마당

  • 전체기사

검색어 입력

中, 리커창 총리 빈부격차 인정?

김주혁 기자  |  2020-06-02
인쇄하기-새창


▲ [사진=온라인 커뮤니티]


[SOH] 리커창(李克强) 중국 총리가 “인구의 절반이 열악한 월수입에 시달리고 있다”고 토로했다.


29일 동망(東網) 등에 따르면 리 총리는 전날 오후 제13기 전국인민대표대회(전인대) 제3차 전체회의 폐막 후 가진 내외신 기자회견에서 중국인 평균소득과 관련해, 중국 전체 인구의 약 절반인 6억명의 월수입 1000위안(17만2700원)에 불과하다고 밝혔다.


이는 과거 중국 정부가 선전한 통계와 크게 다르다. 많은 중국인들은 리 총리의 이번 발언에 대해, 그동안 당이 선전해 온 빈곤 삭감율이 거짓이었을 가능성이 높다고 지적했다.


일부 네티즌들은 “월수입이 1,000 위안 미만인 가구도 적지 않을 것”이라고 지적했다.


이들은 “농촌에서는 한 달에 1,000 위안을 벌지 못하는 경우가 허다 하다”며, “외지로 돈을 벌러 나가지 않으면 그 같은 수입을 얻는 것은 불가능하다”고 주장했다.


세계은행 데이터에 따르면, 2017년 현재, 중국 인구 중 약 3,000만명 이상이 중국 공산당이 정한 빈곤 기준을 밑돌고 있다. 이들의 평균 연수입은 2,300위안 이하이고, 평균 월수입은 200위안에 불과하다.


여기서 주목해야 할 것은, 올해는 중국 공산당이 선전하는 ‘소강사회(小康社會, 약간 여유있는 사회) 건설 ‘마지막 해’이고, 소위 ‘빈곤 박멸의 해’라는 것이다.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은 지난 2015년 11월, “2020년까지 모든 빈곤 지역과 빈곤층을 ‘소강사회’로 전환하겠다”는 방침을 밝혔다.


시 주석은 2018년에도 ‘2020년까지 빈곤 완전해소’를 다시 제창했다. 그러나 2020년이 된 지금 중국 경제는 미국과의 무역전쟁과 코로나19 여파로 침몰하고 있어 목표 달성은 불가능할 전망이다.


중국의 빈부 차이는 여전히 심각한 수준이다. 중국 중앙은행 조사 통계국은 2019년 10월 중순부터 하순에 걸쳐, 30개 성, 중앙정부 직할시와 자치구의 거주 세대 3만 명 이상을 대상으로 자산과 부채에 관한 조사를 진행했다.


그에 따르면 도시 거주 세대의 평균 총자산은 317만9000위안이었지만, 부유층인 상위 10%가 그 중 47.5%를 차지했고, 최하위 20%는 총자산의 2.6%만 소유한 것으로 나타났다.


2015년 9월 중국 공산당 내부 조사 보고서에 따르면, 31개 성·자치구·직할시에서 1,000만위안 이상의 자본과 재산을 가진 사람과 그 가족이 548만~560만 명이고, 그중 360만~365만 명은 현역 혹은 은퇴한 중국 공산당 및 정부 관계자로, 65% 이상을 차지한다.



김주혁 기자
(ⓒ SOH 희망지성 국제방송 soundofhope.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목록  
글쓰기
번호
제목 이름 날짜
1062 제품 하자로 말 많은 中 보안업체... 캐나다 정부 보안....
김주혁 기자
20-08-21
1061 中 국유은행들, 美 홍콩 제재에 동참... 왜?
구본석 기자
20-08-19
1060 중국 내 美 기업 76%... 경영 환경 악화로 속속 ‘철수’ ....
하지성 기자
20-08-14
1059 ‘뱅크런’ 속출하는 中 ... 허베이성 헝수이 은행, 예금 ....
김주혁 기자
20-07-16
1058 리커창 총리... 中 경제 악화 상황 또 공개 지적
권성민 기자
20-07-13
1057 中 웨이보 운영사 시나닷컴... 美 나스닥 상장폐지
구본석 기자
20-07-10
1056 中 고위관리, 국제적 고립 장기화 우려... “경제 내부순....
한지연 기자
20-07-09
1055 中, 상반기 채권 불이행 14조원 넘어
하지성 기자
20-07-07
1054 中 최대 금 제조업체... 가짜 금 83톤, 대출담보로 사용
김주혁 기자
20-07-06
1053 우한폐렴으로 무너진 中 수출... 전문가 “관련 업체 90%....
김주혁 기자
20-07-04
글쓰기

특별보도

더보기

핫이슈

더보기

많이 본 기사

더보기

SOH TV

더보기

포토여행

더보기

포토영상

더보기

CCP OUT

더보기

이슈 TV

더보기

꿀古典

더보기
426,680,393

9평 공산당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