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로그인
    • 회원가입
    • 사이트맵
페이스북 바로가기 트위터 바로가기
  • 중국

  • 국제/국내

  • 특집

  • 기획

  • 연재

  • 미디어/방송

  • 션윈예술단

  • 참여마당

  • 전체기사

검색어 입력

中 경제 회복 불능?... 청년 실업에 ‘농촌행’ 독려

디지털뉴스팀  |  2023-06-16
인쇄하기-새창

[SOH] 중국의 경제가 방역 완화에도 회복이 더딘 가운데, 당국이 청년층의 실업·취업 해결책으로 ‘농촌행’을 내놨다.

‘연합뉴스’에 따르면 지난 3년간 코로나19를 겪으면서 애국주의에 열광했던 중국의 젊은이들 사이에 변화의 조짐이 나타나고 있다.

지난 3일 공청단 중앙이 발표한 자료에 따르면 작년 말 기준 공청단원은 7천358만명으로, 전년보다 8.3%(13만2천명) 감소했다.

이에 대해 방역 완화 이후에도 경제 침체와 실직·취업난 등 나아질 기미를 보이지 않는 경제 상황에 실망한 젊은 층이 공산당에 등을 돌리는 것 아니냐는 관측이 나온다.

중국의 실직·취업난은 코로나 방역 장기화로 직격탄을 맞았다. 

걸핏하면 전면 봉쇄되고, 부동산·사교육·빅테크(거대 정보기술기업)에 대한 고강도 규제 등으로 관련 기업들이 대대적인 감원에 나서면서 수많은 일자리가 사라졌다.

방역 완화 이후 경제 회복으로 취업 기회가 늘 것이라던 당국의 장담과 달리 일자리를 찾지 못한 대졸자들은 노점에 좌판을 벌이거나 허드렛일을 선택해야 하는 상황에 내몰렸다.

일례로 ,작년 11월 허난성 한 국유 기업 담배공장은 신규 채용한 생산직의 30%가 석사 학력자였고, 지난 2월 산둥성의 한 국유 기업에서는 1천명을 모집하는데 10만명이 몰려 치열한 경쟁을 벌였다.

당국은 해결책으로 △관영 기관·국영 기업 고용 확대 △신규 채용 민간 기업에 대한 보조금 지원 △청년 창업 자금 금리 우대 혜택 등을 내놨지만 현실성이 떨어지는 구호에 가깝다는 지적이 나온다.

이런 와중에 딩국은 청년들에게 농촌행을 독려하고 있어 당에 대한 이들의 실망감을 더 부추기고 있다. 

홍콩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 최근 보도에 따르면 광둥성은 2025년 말까지 대졸자 30만명을 농촌으로 보내 풀뿌리 간부와 자원봉사자 등으로 일하게 하는 계획을 세웠다. 

이는 중국의 취업난 정도를 짐작할 수 있는 대목으로, 마오쩌둥 시절 지식인과 학생들을 강제로 농촌으로 대거 보냈던 ‘하방(下放)’ 운동을 연상케 한다.

대만 언론은 중국 실업·취업난에 대해 “실업과 취업난 문제는 소비 위축으로 이어져 중국 경제에 영향을 미칠 것이며, 실업난에 따른 청년층의 좌절과 분노는 당국에 큰 악몽이 될 수 있다”고 진단했다.


디지털뉴스팀
(ⓒ SOH 희망지성 국제방송 soundofhope.kr)
  목록  
글쓰기
번호
제목 이름 날짜
1232 中 전문가 “청년 취업난... 정치 위기 될 수도”
디지털뉴스팀
23-07-27
1231 동력 잃은 中 경제... 전문가 "잃어버린 10년 겪을 수도”
디지털뉴스팀
23-07-25
1230 [TV 뉴스] 中, 홍콩인 계좌 동결?... 돈 찾기, 하늘의 ....
미디어뉴스팀
23-07-24
1229 [TV 뉴스] 다국적 기업들..“중국 사무실의 노트북, 해외....
미디어뉴스팀
23-07-22
1228 역대 실업률에 희망 잃은 청년들... 사찰·도관 방문자 ....
디지털뉴스팀
23-07-19
1227 ‘베이징’ 오피스 공실 13년 만에 최고... 경제 도시 ‘선....
디지털뉴스팀
23-07-15
1226 中, 15년간 지켜온 ‘對美 최대 수출국’ 지위 OUT
이연화 기자
23-07-14
1225 中 싱크탱크 “경제 회복 저조, 하방 압력 여전”
디지털뉴스팀
23-07-10
1224 中, 기관·국유기업에 "IT 시스템 전면 국산화" 지시
디지털뉴스팀
23-07-08
1223 中경제 1분기 반짝 회복 다시 둔화세... 전문가 “더블딥....
디지털뉴스팀
23-06-24
글쓰기

특별보도

더보기

핫이슈

더보기

많이 본 기사

더보기

SOH TV

더보기

포토여행

더보기

포토영상

더보기

CCP OUT

더보기

이슈 TV

더보기

꿀古典

더보기
426,493,893

9평 공산당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