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로그인
    • 회원가입
    • 사이트맵
페이스북 바로가기 트위터 바로가기
  • 중국

  • 국제/국내

  • 특집

  • 기획

  • 연재

  • 미디어/방송

  • 션윈예술단

  • 참여마당

  • 전체기사

검색어 입력

英 찰스 3세 ‘암’... 공개활동 중단

한지연 기자  |  2024-02-08
인쇄하기-새창



[SOH] 영국 찰스 3세 국왕(75)이 암 진단을 받아 공개활동을 중단했다. 

'BBC' 등에 따르면 영국 왕실인 버킹엄궁은 5일(이하 현지시간) 찰스 3세 국왕이 지난주 전립선 비대증 치료 중 암이 발견돼서 이날부터 치료를 시작했다고 밝혔다. 

왕실은 암의 종류나 진행 단계, 전이 여부 등 자세한 내용은 일체 공개하지 않았다. 다만 “전립선 암은 아니다”라고 전했다.

왕실 측은 “일부 언론의 확대 해석을 막기 위해 해당 사실을 빨리 공개하기로 결정했다”며 암으로 영향 받는 이들에 관한 대중의 이해를 키우는 데 도움이 되기를 희망한다고 전했다.

찰스 3세는 지난달 26일 런던의 한 사립 병원에 입원해 전립선 치료를 받고, 29일 퇴원했다. 이후 일주일만에 암 진단 및 투병 사실을 밝힌 것이다. 영국 왕실이 국왕의 건강 이상에 대해 이렇게 빨리 공개한 것은 매우 이례적이다.

이는 최근 찰스 3세와 케이트 미들턴 왕세자빈이 잇따라 병원에 입원해 치료를 받으면서 영국은 물론 유럽 각 국의 대중지들을 중심으로 두 사람에 대한 건강 이상설이 대대적으로 다뤄지자 이를 적극 해명하기 위한 것으로 해석된다. 

찰스 3세는  암 치료로 인해 당분간 대중들을 상대하는 공개 활동은 중단한다. 다만 정부로부터 오는 보고나 결제 등의 문서 작업, 회의 등 국가 원수로서의 역할은 일부 계속할 예정이다. 

찰스 3세는 2022년 9월 96세 일기로 서거한 어머니 엘리자베스 2세 여왕의 뒤를 이어 74세 나이로 영국 국왕이 됐다.

일각에서는 찰스 3세 국왕이 고령으로 영구적으로 임무를 수행할 수 없게 되는 경우에 대해서도 거론하고 있다. 

영국 왕실 관련 법률은 군주가 영구적으로 왕실 임무를 수행할 수 없게 되면 ‘섭정’을 임명하도록 하고 있다. 만약 찰스 3세가 이런 상황이 되면 1937년 섭정법에 따라 섭정은 윌리엄 왕세자가 된다고 미국 ‘CNN’은 전했다.


한지연 기자
(ⓒ SOH 희망지성 국제방송 soundofhope.kr)
  목록  
글쓰기
번호
제목 이름 날짜
2734 내 멋대로 性 바꾸는 유럽... 獨 14세부터 법원 허가 없....
디지털뉴스팀
24-04-15
2733 애플 脫中↑... 印서 전년 대비 2배 제조
디지털뉴스팀
24-04-12
2732 英, 중국산 전기차 보험 불가... “기술·부품 지원 어려....
디지털뉴스팀
24-04-10
2731 유럽 최대 활화산... ‘수상한’ 원형 구름 포착
디지털뉴스팀
24-04-09
2730 美 청소년 동성애 수용↑... 한국도 심각
디지털뉴스팀
24-04-08
2729 英 정보 전문가 中 전기차 보안 경고... “트로이 목마”
디지털뉴스팀
24-04-07
2728 태국, 저가 수입품 부가세 면제 폐지... 中 겨냥?
디지털뉴스팀
24-04-03
2727 대만 7.3 강진... 25년래 최대 규모
디지털뉴스팀
24-04-03
2726 전 세계 10년간 독재국 증가, 민주국 감소
디지털뉴스팀
24-04-02
2725 오픈AI ‘음성 복제’ 엔진 개발... 15초만 들으면 OK
이연화 기자
24-04-02
글쓰기

특별보도

더보기

핫이슈

더보기

많이 본 기사

더보기

SOH TV

더보기

포토여행

더보기

포토영상

더보기

CCP OUT

더보기

이슈 TV

더보기

꿀古典

더보기
428,890,397

9평 공산당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