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로그인
    • 회원가입
    • 사이트맵
페이스북 바로가기 트위터 바로가기
  • 중국

  • 국제/국내

  • 특집

  • 기획

  • 연재

  • 미디어/방송

  • 션윈예술단

  • 참여마당

  • 전체기사

검색어 입력

中 축구영웅 하오하이둥, 공산당 독재 비판... “인류로부터 축출돼야”

디지털뉴스팀  |  2020-06-05
인쇄하기-새창



▲ 하오하이둥(郝海東) [사진=온라인 커뮤니티]


[SOH] 90년대 중국 축구영웅 중 하나로 꼽히는 하오하이둥(郝海東)이 톈안먼(天安門) 민주화 운동 31주년을 맞아 올린 동영상을 통해 중국 공산당 일당독재를 신랄하게 비판했다.


5일 로이터통신과 홍콩 빈과일보 등에 따르면 하오는 중국 지도부의 비리를 폭로해온 부동산재벌 궈원구이(郭文貴)가 운영하는 유튜브 채널에 출연해 53분 동안 중국 공산당을 강하게 비난했다.


이 영상에서 하오하이둥은 “중국인들은 더이상 중국 공산당에 짓밟혀서는 안 된다고 생각한다”며 “중국 공산당은 인류로부터 축출돼야 한다. 이것이 내가 50년간 살아오면서 내린 결론”이라고 말했다.


빈과일보는 “하오하이둥이 중국 공산당의 행동이 불법과 속임수, 사악함으로 가득했다고 비난하면서 중국의 악행을 열거했다”고 전했다.


하오하이둥은 영상에서 “중국 공산당이 1989년 톈안먼 사건 당시 양민을 학살했고 코로나 바이러스를 전 세계에 퍼뜨렸다”며 “공산당 일당독재를 종식하고 미합중국처럼 중국 연방을 세워야 한다”고 주장했다.


하오하이둥은 한때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오른팔로 불린 스티브 배넌 전 백악관 수석 전략가와 궈원구이 등이 신중국 연방을 지지하고 있다고 소개했다.


하오하이둥은 그동안 중국 사회 문제에 대해 목소리를 내왔지만 중국 공산당을 비판한 적은 없었다고 로이터통신은 전했다.


이 영상은 현재 삭제된 상태다.


하오하이둥은 1990~2000년대 중국 축구를 대표한 공격수로, 현재 스페인에 거주 중이다.


2002년 한·일 월드컵 당시 중국의 첫 본선 진출을 이끌었고, A매치 115경기 41골로 중국 축구 국가대표팀 역사상 최다 득점 기록을 갖고 있다.


로이터는 영상이 언제 어디서 찍혔는지는 불분명하다고 전했다.


영상이 올라온 뒤 770만여 팔로워를 보유한 하오하이둥의 웨이보 계정이 차단됐다.


또 중국의 질의응답 플랫폼 즈후에서도 하오하이둥 관련 기록이 모두 지워졌다.


하오하이둥의 이번 발언에 대해 중국 관영매체인 티탄스포츠(體壇周報)는 웨이보 계정을 통해 “무책임한 발언”이라고 비판했지만 중국 정부는 아직 공식적인 입장을 내놓지 않고 있다.


티탄스포츠는 하오가 “중국 정부와 국가 주권에 대해 공개적이고 체제 전복적이며 유해한 발언을 했다”면서 “저의를 가진 정치 세력에 스포츠 스타가 조종당해서는 안 된다”고 강조했다. / MIMINT NEWS



디지털뉴스팀
(ⓒ SOH 희망지성 국제방송 soundofhope.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목록  
글쓰기
번호
제목 이름 날짜
2221 홍콩 ‘고도의 자치’... 국가보안법 시행으로 사실상 중단..
디지털뉴스팀
20-07-04
2220 中共, 홍콩보안법 시행 첫날 시위 참가자 30여명 체포
이연화 기자
20-07-03
2219 中, 프로파간다 해외 확대 강화
한지연 기자
20-07-02
2218 中, 코로나19 백신 아프리카에 우선 제공 약속... 시민.... [2730]
구본석 기자
20-06-25
2217 中 관영 언론, ‘리커창 노점경제’ 정면 반박... 시진핑 ....
한지연 기자
20-06-08
2216 中 축구영웅 하오하이둥, 공산당 독재 비판... “인류로....
디지털뉴스팀
20-06-05
2215 홍콩 민주파 의원들 中 홍콩보안법 제정 규탄... ‘일국....
구본석 기자
20-06-01
2214 홍콩보안법 통과... “일국양제 종말 우려”
권민호 기자
20-05-29
2213 中 외교 전문가... ”공격적 코로나 외교, 국제 고립 자....
디지털뉴스팀
20-05-15
2212 우한연구소 고위급 과학자 美 망명... 美 정부에 연구소....
디지털뉴스팀
20-05-08
글쓰기
402,717,18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