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로그인
    • 회원가입
    • 사이트맵
페이스북 바로가기 트위터 바로가기
  • 중국

  • 국제/국내

  • 특집

  • 기획

  • 연재

  • 미디어/방송

  • 션윈예술단

  • 참여마당

  • 전체기사

검색어 입력

홍콩 코앞 선전서 中 무장경찰 대규모 폭동진압 훈련

김주혁 기자  |  2019-08-19
인쇄하기-새창



▲ 선전에 집결한 홍콩 시위 진압용 군용 차량 [사진=AP/NEWSIS]


[SOH] 홍콩에서 지난 6월 범죄인 인도법안(송환법) 반대로 촉발된 시위가 계속 이어지고 있는 가운데, 중국 선전에서 무장경찰 수백명 규모의 폭동진압 훈련이 실시됐다고 중국 관영 언론과 AP 통신이 16일(현지시간) 보도했다.


해외 언론들은 이번 훈련이 중국 당국이 홍콩 시위에 대한 무력 개입을 가능성을 주장한 가운데 진행된 것에 주목했다. 이에 대해 중국 관영매체는 이 훈련은 미리 계획된 것으로 홍콩 시위를 겨냥한 것은 아니라는 입장을 밝혔다.


AP 통신이 확보한 관련 영상에 따르면, 이번 훈련에는 방탄 방패와 경봉 등 폭동진압용 장비 일체를 착용한 무장경찰과, 흰 T셔츠 모습의 시위자를 가장한 경찰이 참여했으며, 훈련이 진행된 스타디움 밖에는 수십 대의 장갑차와 트럭이 주차해 있다.


로이터 통신 역시 15일까지 수백 명의 중국 무장경찰이 선전 스타디움에서 훈련을 실시했다고 보도했다.


지난 17일로 11주째를 맞고 있는 송환법 반대 시위는 홍콩 경찰의 강경 진압과 시위자를 가장한 사복 경찰의 위장 잠입 등으로 갈등의 골이 깊어지고 있다.


존 볼튼  미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은 15일 미국의 소리방송(VOA)과의 인터뷰에서 “미국은 1989년 톈안먼 사건을 선명히 기억하고 있다”며, 중국 정부가 홍콩 사태에 대해 무력 개입을 자제하고 분별력 있게 대처할 것을 요구했다. 


볼튼 보좌관은 또 중국에 대한 외국 투자의 대부분은 홍콩을 경유한 것으로, 중국이 홍콩 사태에 무력을 사용할 경우 경제에 심각한 타격을 입을 것이라고 경고했다.


홍콩 기본법 제18조는 홍콩 정부의 통제를 벗어나는 혼란으로 인해 국가 안보나 통일에 위협이 가해지는 '비상사태'에 이르면 중국 중앙정부가 관련법에 근거해 홍콩에 개입할 수 있도록 규정하고 있다.


전문가들은 중국 정부가 이 법에 기반해 공공질서 유지, 사회안정, 폭력 근절 등을 명목으로 군 이외의 법 집행부대를 홍콩에 진입시킬 가능성이 있을 것으로 보고 있다.



김주혁 기자
(ⓒ SOH 희망지성 국제방송 soundofhope.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목록  
글쓰기
번호
제목 이름 날짜
2156 中 관영 매체 편집장, 당국의 과도한 인터넷 통제 지적.....
박정진 기자
19-09-20
2155 홍콩 시위대, 美 의회에 '홍콩 인권민주주의 법안' 통과..
김주혁 기자
19-09-11
2154 홍콩 시위대, 송환법 철회에도 "5개 요구 모두 수용할 때..
한지연 기자
19-09-06
2153 홍콩시위 연일 비난하던 中 언론, 송환법 공식 철회 보도..
이연화 기자
19-09-06
2152 中 당국, 건국 70주년 행사 앞두고 베이징 전면 통제
구본석 기자
19-09-03
2151 새학기 맞은 홍콩 中高大학생 수업 대신 시위... 2주간 동..
하지성 기자
19-09-02
2150 中 당국, 캐리 람 ‘범죄인 인도법 철회 건의 거부... 시..
한지연 기자
19-09-02
2149 31일 홍콩 시위... 주최 측 취소에도 시민들 자발적 진행
이연화 기자
19-08-31
2148 中, 중국계 反中 호주 작가 ‘간첩 혐의’로 기소
권성민 기자
19-08-30
2147 31일 예고된 홍콩 시위 취소... 주취 측 “시위 참가자 보..
한자연 기자
19-08-30
글쓰기
346,105,72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