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로그인
    • 회원가입
    • 사이트맵
페이스북 바로가기 트위터 바로가기
  • 중국

  • 국제/국내

  • 특집

  • 기획

  • 연재

  • 미디어/방송

  • 션윈예술단

  • 참여마당

  • 전체기사

검색어 입력

코로나 팬데믹으로 식량 가격 6년 만에 최고

디지털뉴스팀  |  2021-01-09
인쇄하기-새창



▲ [사진=온라인 커뮤니티]


[SOH] 지난해 중공 바이러스(코로나19) 팬데믹의 영향으로 세계 식량 가격이 7개월 연속 수직 상승하며 6년 만에 최고치를 경신했다.


7일(현지시간) 블룸버그에 따르면 UN 식량농업기구(FAO)가 측정한 지난달 세계 곡물가격지수는 115.7로 전월대비 1.1% 올라 6년만에 최고치를 나타냈다. 곡물부터 팜유에 이르기까지 농작물 가격이 전반적으로 대폭 상승하고 있는 추세다.


밀과 옥수수는 전년 동기 대비 각각 5.6%, 7.6% 올랐고 쌀 역시 8.6% 상승했다. 이밖의 낙농가격지수도 전월대비 3.2% 급등하고 육류가격지수는 1.7% 상승했다. 콩과 옥수수 선물가격은 6년래 최고 수준이며, 팜유는 10년만에 최고치다.


블룸버그는 △이와 같은 식량 가격 급등은 전세계 곳곳의 가뭄을 비롯한 악천후, 그리고 각국 정부의 농업 보호 조치와 식품 수요 증가와 △코로나19 팬데믹으로 세계적 빈곤율이 상승한 데 따른 것이라고 짚었다.


FAO는 “소득은 줄어드는 반면 식량가격은 계속 오르고 있다”며, “이러한 상황은 특히 사회안전망이 제한적이고 구매력이 낮은 최빈국들에게는 심각한 타격”이라고 지적했다.


각국의 공급 통제(식량보호조치)도 식량가격 상승을 부추기고 있다. FAO는 “중국 등 일부 국가의 식량 수요는 증가하는 식량 수출국들은 통제를 강화하고 있다”고 분석했다. / MT



디지털뉴스팀
(ⓒ SOH 희망지성 국제방송 soundofhope.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목록  
글쓰기
번호
제목 이름 날짜
1988 美 IT기업들, 정계 로비자금 대폭 증가
도현준 기자
21-01-26
1987 美 정보당국 고관 경고... “中共 對美 침투, 매우 포괄적..
구본석 기자
21-01-26
1986 美 트럼프 前 대통령... 주방위군들에게 워싱턴 호텔 ‘무..
박정진 기자
21-01-25
1985 블링컨 美 국무장관 후보, “트럼프 對中 강경노선 유지..
권민호 기자
21-01-23
1984 유튜브, 정치 편향 본색?... 바이든 영상물, ‘싫어요’..
디지털뉴스팀
21-01-23
1983 폼페이오, 새 정부에 메시지... “미국 존속을 위해 중공..
한지연 기자
21-01-22
1982 바이든, 제46대 미국 대통령 취임
디지털뉴스팀
21-01-21
1981 폼페이오, 바이든 취임식 앞두고 ‘의미심장한 사진’ 트..
온라인뉴스팀
21-01-20
1980 美 코로나 백신 본격화 후에도 확진·사망 계속 증가.....
디지털뉴스팀
21-01-20
1979 트럼프가 창설한 美 우주군... 전 세계 방송전파 장악 可
디지털뉴스팀
21-01-20
글쓰기
371,734,76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