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로그인
    • 회원가입
    • 사이트맵
페이스북 바로가기 트위터 바로가기
  • 중국

  • 국제/국내

  • 특집

  • 기획

  • 연재

  • 미디어/방송

  • 션윈예술단

  • 참여마당

  • 전체기사

검색어 입력

아식스도 中 ‘신장 면화’ 사용 중단

하지성 기자  |  2021-04-02
인쇄하기-새창

 


▲ [사진=온라인 커뮤니티]


[SOH] H&M을 비롯해 나이키, 아디다스 등 글로벌 기업들이 ‘신장(新疆)산 면화’ 사용 중단을 선언해 중국 소비자 불매 운동 대상이 된 가운데, 아식스도 그 대상에 포함됐다.


3월 31일 관찰자망 등에 따르면 중국 신장위구르 자치구의 강제 노동에 우려를 표하며 신장에서 생산한 면화를 사용하지 않겠다고 선언한 H&M 등에 대한 불매 운동이 최근 진행되고 있다.


이에 대해 일본 스포츠 용품 브랜드 아식스의 중국 지사는 웨이보(微博)를 통해 “'하나의 중국' 원칙을 지지하며 신장 면화를 계속 구매하겠다”는 입장을 밝혔지만, 아식스 본사(일본 고베)는 지난 28일 긴급 회의를 개최한 뒤 중국 지사의 성명이 회사의 공식 입장과 부합하지 않는다고 밝혔다.


H&M 등과 마찬가지로 신장에서 생산된 면화를 사용하지 않겠다는 것이다.


이에 대해 중국 네티즌들은 아식스의 웨이보 계정에 몰려가 비난 댓글을 달았으며, 일부는 아식스 제품을 환불했다고 밝혔다.


아식스의 모델로 활동 중인 중국의 배우 겸 가수 리이펑(李易峰)은 이 업체와의 협력을 즉각 중단한다고 밝혔다. 리이펑은 웨이보에 6천만명의 팔로워를 거느리고 있다.


리 씨는 “조국의 이익은 그 어떤 것보다 중요하며, 조국의 존엄에 대한 침해는 용납할 수 없기 때문에 신장 면화를 구입하는 브랜드와만 협력할 것”이라는 입장을 밝혔다.


중공 정부도 신장 면화 구매 중단 기업들에 대한 적재적 태도로 민중들의 불매 운동을 두둔하고 있다.


중공 외교부는 29일 “신장산 면화 구매 거부는 신장지역 노동자들의 밥그릇을 깨뜨리는 행위”라고 주장했다.


자오리젠 중국 외교부 대변인은 정례 브리핑에서 해당 기업들을 향해 “중국의 민의에 도전하지 말라”며, “중국의 밥을 먹으면서 중국의 솥을 깨뜨리는 것은 있어선 안 될 일”이라고 말했다.



하지성 기자
(ⓒ SOH 희망지성 국제방송 soundofhope.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목록  
글쓰기
번호
제목 이름 날짜
4039 에포크타임스 홍콩판 인쇄소에 또 괴한 침입... 美 국무부..
박정진 기자
21-04-14
4038 홍콩, 시노백 접종 후 11명 안면 마비
미디어뉴스팀
21-04-03
4037 아식스도 中 ‘신장 면화’ 사용 중단
하지성 기자
21-04-02
4036 中共, 올해 창당 100주년 행사서 사열 생략
김주혁 기자
21-03-29
4035 中, 중국인 온라인 검열 해외까지 확대
권민호 기자
21-03-25
4034 가오즈성 변호사 지원단체, 트위터에 새 계정 개설
김주혁 기자
21-03-22
4033 中, 구글 소셜앱 ‘시그널’ 차단
하지성 기자
21-03-21
4032 [영상] 中 북부 12개성 초특급 황사 강타... 10년 이래 최..
구본석 기자
21-03-15
4031 홍콩 전체 공무원에 ‘충성서약 의무화’... 200명 거부
이연화 기자
21-03-13
4030 中, 우한 감염 실태 전한 시민 기자 ‘소란도발죄’로 기..
이연화 기자
21-03-10
글쓰기
375,874,58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