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로그인
    • 회원가입
    • 사이트맵
페이스북 바로가기 트위터 바로가기
  • 중국

  • 국제/국내

  • 특집

  • 기획

  • 연재

  • 미디어/방송

  • 션윈예술단

  • 참여마당

  • 전체기사

검색어 입력

中 찾는 해외 여행자... 코로나 전보다 90% 이상↓

한상진 기자  |  2023-08-04
인쇄하기-새창



[SOH] 올해 상반기 중국을 방문한 외국인 여행객의 수가 코로나19 사태 이전에 비해 90% 이상 급감한 것으로 나타났다.

코로나19 방역과 관련한 각종 규제를 해제하고 국경을 열었지만 서방과의 지정학적 갈등 지속, 반간첩법 시행 등에 따른 불안감이 작용한 것으로 풀이된다.

4일 ‘월스트리트저널(WSJ)’에 따르면 올해 1분기에 여행사를 통해 중국을 방문한 외국인 관광객의 수는 5만2000명에 불과했다. 

2019년 1분기에 여행사를 통해 중국을 방문한 외국인 관광객의 수가 총 370만 명에 달했다는 점을 감안하면 중국 관광 수요는 90% 이상 줄어든 셈이다.

이마저도 중국을 찾은 외국인 관광객의 절반 이상은 미국이나 유럽이 아닌, 중국 본토에 근접한 홍콩이나 마카오, 대만에서 온 것으로 나타났다. 

앞서 중국관광협회 이사 샤오첸후이는 지난 5월 "유럽과 미국, 일본, 한국 관광객의 수가 모두 크게 감소하고 있다"고 공개적으로 인정한 바 있다.

주요 도시도 마찬가지다. WSJ는 "올해 상반기에 베이징과 상하이를 방문한 외국인 수도 코로나19 팬데믹 이전인 2019년의 4분의 1에도 미치지 못했다"고 덧붙였다. 

미국 국무부는 지난 6월 자국민들에게 중국 본토, 홍콩, 마카오 여행을 재고할 것을 권고했다.

당시 국무부는 “중국 정부는 공정하고 투명한 절차 없이 현지법을 자의적으로 집행하고 있다”면서 “중국을 여행하거나 거주하는 미국 시민들은 범죄 혐의에 대한 정보 없이 영사 서비스도 받지 못하면서 구금될 수 있다”고 밝혔다. 

미국이 지목한 ‘자의적 집행’의 관련 법은 반간첩법(방첩법)이다. 이 법은 중국 당국이 ‘국가 안보 및 이익’과 관련됐다고 판단하면 통계 자료 검색 및 저장까지 위법 행위가 된다.

‘안보’나 ‘국익’과 관련 있다고 중국 당국이 규정할 수 있는 잣대가 자의적일 수 있는 만큼 자칫 ‘귀에 걸면 귀걸이, 코에 걸면 코걸이’식 단속이 이뤄질 수 있다고 서방국가들은 우려한다.

이로 인해 비즈니스 출장도 자제하는 분위기가 확산하고 있다. 

중국 관련 투자 자문 로펌인 해리스 브릭큰의 파트너 댄 해리스는 “현재 기업들은 중국 출장에 대해 상당히 우려하고 있다”며 “꼭 필요한 경우가 아니면 가지 않으려고 한다”고 말했다.

WSJ은 관광객 급감으로 인한 관광업 침체는 코로나19 사태 이후 경기 침체에서 벗어나지 못하고 있는 중국에 또 다른 부담이 될 수 있다고 짚었다.


한상진 기자
(ⓒ SOH 희망지성 국제방송 soundofhope.kr)
  목록  
글쓰기
번호
제목 이름 날짜
4313 홍콩도 감시 지옥?... 안면인식 플랫폼 구축↑
디지털뉴스팀
24-06-19
4312 中, 시짱 티베트족 강제 이주... 종교·문화 말살로 중국....
디지털뉴스팀
24-06-17
4311 中, 해외 자국 유학생 공포 검열... 정치·인권 활동 불허
디지털뉴스팀
24-06-15
4310 무서워서 경기장 가겠나... 홍콩 축구 관중 ‘國歌 모욕....
이지성 기자
24-06-12
4309 홍콩 6·4 추모 차단 강화... 허공에 '8964' 써도 체포
디지털뉴스팀
24-06-05
4308 中, ‘6·4 톈안먼’ 35주기 앞두고 전방위 감시·통제 강화..
디지털뉴스팀
24-06-03
4307 중공 선전기관이 ‘언론사’로 위장하는 수법
디지털뉴스팀
24-06-01
4306 중국 내 파룬궁 탄압 기승... 3~4월에만 1천명 이상 박해
디지털뉴스팀
24-05-24
4305 中 국영매체... IT업체과 협력해 외국인 데이터 수집
디지털뉴스팀
24-05-03
4304 주중 외신기자 10명 중 8명... “취재 중 감시, 방헤, 폭....
디지털뉴스팀
24-05-01
글쓰기

특별보도

더보기

핫이슈

더보기

많이 본 기사

더보기

SOH TV

더보기

포토여행

더보기

포토영상

더보기

CCP OUT

더보기

이슈 TV

더보기

꿀古典

더보기
432,075,554

9평 공산당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