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로그인
    • 회원가입
    • 사이트맵
페이스북 바로가기 트위터 바로가기
  • 중국

  • 국제/국내

  • 특집

  • 기획

  • 연재

  • 미디어/방송

  • 션윈예술단

  • 참여마당

  • 전체기사

검색어 입력

[재미있는 한자풀이] 인연 ‘연(緣)’

권성민 기자  |  2019-05-19
인쇄하기-새창

 

 

[SOH] 한자풀이는 한자의 진수를 소개하는 교양 콘텐츠로 한 글자씩 선택해 한자에 담긴 진정한 의미를 전한다.

 

인연 연()’

 

설문해자(說文解字, 중국 한나라의 허신이 한자의 형성 과정과 뜻을 부수별로 정리한 책)인연 연()’'실처럼 잇거나 끊거나 하는 것은 인연'이라 설명한다.

 

가선 연()’으로도 쓰이며 가장자리 묶음 가장자리를 꾸미다 등을 의미한다.

 

우선 고대 한자 인연 연()’은 어떻게 성립됐는지 알아보자.

 

()’은 단(끊을 단 )이라는 그릇의 테두리를 묶은 주술용 매듭 실(실 사 )을 칭하는 글자다. 이것은 의복의 가장자리를 뜻하는 가선이라는 의미와 점을 쳐서 나오는 점괘의 결과를 매듭으로 묶어서 표시해 놓았기에 원인과 결과를 생성하는 인연의 의미가 됐다.

 

()’돼지()’를 묶어 인연을 맺어 준다는 풀이도 있다.

 

()처럼 잇거나 끊거나(끊을 단 ) 하는 것은 인연이라는 것이다.

 

인연(因緣)은 원인을 의미하는 불교 용어다. ()은 결과를 낳기 위한 내적인 직접적 원인을 의미하고, ()은 이를 돕는 외적인 간접적 원인을 의미한다. 일반적으로는 양자를 합쳐 원인의 뜻으로 사용한다.

 

원인을 도와 결과를 낳게 하는 작용 즉 벼에 비유하면 씨앗은 ()’이고, 햇빛···온도 따위는 ()’이 된다.

 

연이 닿다. 연을 끊다. 부부의 연을 맺다 등의 의미로 쓰인다.

 

실생활에 연관되는 언어를 찾아보면

 

연분(緣分- 서로 관계를 맺게 되는 인연. 하늘이 베푼 인연) 인연(因緣-서로의 관계), 결연(結緣-인연을 맺음 또는 그런 관계), 연유(緣由- 까닭) 등이 있다.

 

고사 성어 연목구어 緣木求魚(가선 연, 나무 목, 구할 구, 물고기 어)를 소개한다.

 

맹자(孟子) 양혜왕 편(梁惠王 篇), 중국 전국시대 때 50세가 넘은 맹자가 진(), ()와 더불어 전국 제후 가운데에서도 대국인 제() 나라의 선왕에게 갔다.

 

선왕이 제환공과 진문공의 패도 정치에 대해 의견을 묻자 맹자는 이렇게 말했다.

 

"왕께서는 천하를 통일하고 오랑캐를 복종시키려는 대망이 있으나 무력으로 대망을 이루려고 하는 것은 나무에 올라가 물고기를 구하는 것과 같습니다.

 

연목구어는 그 뒤에 재앙을 당하는 일이 없지만 패자가 되려고 하다가 실패하면 나라가 멸망하게 됩니다."

 

맹자는 왕에게 백성들이 편안하게 살게 만드는 일부터 힘쓰라고 충고했다. 왕은 진지하게 그의 말에 귀를 기울였다.

 

연목구어는 나무에 올라 물고기를 얻으려고 한다는 뜻으로 목적과 수단이 맞지 않아 불가능한 일을 굳이 하려 함을 의미한다. / 에포크타임스

 

 

권성민 기자

(SOH 희망지성 국제방송 soundofhope.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목록  
글쓰기
번호
제목 이름 날짜
1003 인도 대부분 지역, 살인적 폭염·가뭄·물 부족으로 신음...
구본석 인턴기자
19-06-19
1002 환경 취재, 전쟁 분야 다음으로 어려운 영역... 왜?
한지연 기자
19-06-18
1001 [재미있는 한자풀이] 믿을 '신(信)'
권민호 기자
19-06-17
1000 빨라진 그린란드 해빙... 13일 하루에만 20억t 녹아
한지연 기자
19-06-16
999 [아하! 그렇구나] 텀블러 사용으로 ‘一石三鳥’ 효과 누..
구본석 인턴기자
19-06-14
998 남중국해서 필리핀 어선 침몰시킨 中 선박... 침몰선 선원..
권성민 기자
19-06-13
997 대만 폭스콘... “中 애플 공장, 해외 이전할 수도”
권성민 기자
19-06-12
996 中 유학생, 美 비자 요건 강화로 ‘학업 & 취업’ 고충 증..
한지연 기자
19-06-05
995 북한서 파룬궁 인기... 당국 탄압에도 수련자 급증
김주혁 기자
19-05-29
994 [아하 그렇구나] 번아웃 증후군... 에너지 고갈에 허덕이..
한지연 기자
19-05-28
글쓰기
335,175,28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