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로그인
    • 회원가입
    • 사이트맵
페이스북 바로가기 트위터 바로가기
  • 중국

  • 국제/국내

  • 특집

  • 기획

  • 연재

  • 미디어/방송

  • 션윈예술단

  • 참여마당

  • 전체기사

검색어 입력

[SOH Info] 종이컵 뜨거운 음료, 덜 마실수록 안전... 왜?

디지털뉴스팀  |  2022-05-10
인쇄하기-새창

[SOH] 일회용 종이컵으로 뜨거운 음료를 마실 경우 체내에 많은 양의 나노 플라스틱이 침투한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나노워크’ 등 외신에 따르면 미국 국립표준기술연구소(NIST) 연구팀은 지난 달 20일(현지시간) 과학저널 ‘환경 과학과 기술’에 발표한 논문에서 “일회용 컵에 뜨거운 음료를 담을 경우 ℓ당 조 단위의 나노 플라스틱 조각이 녹아나온다”고 밝혔다.


나노 플라스틱은 지름이 100㎚(나노미터, 1㎚는 100만분의 1㎜) 미만인 초미세 플라스틱을 말한다. 


지름 5㎜ 미만의 미세플라스틱은 육안으로도 확인되지만 나노 플라스틱은 일반 현미경으로도 볼 수 없을 정도로 작다.


종이컵에서 용출된 나노 플라스틱의 양은 물의 온도가 높을수록 증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연구팀은 일회용 종이컵에 각각 100℃의 뜨거운 물과 22℃의 물을 붓고 일정 시간 후 확인한 결과 100℃ 물을 담았던 일회용 컵에서는 ℓ당 5조1000억개, 22℃의 물에서는 ℓ당 2조 8000억개의 나노 플라스틱이 용출됐다고 밝혔다.


나노 플라스틱의 출처는 종이컵 내벽에 코팅된 필름이다. 


티백 등에 쓰이는 식품용 나일론에서는 훨씬 더 많은 양의 나노 플라스틱이 용출되는 것으로 알려졌다.


관련 실험에 따르면, 90℃에 노출한 나일론에서는 ℓ당 35조개의 나노 플라스틱이 용출됐고 22℃에 노출했을 때에는 24조개가 확인됐다.


이번에 용출된 나노 플라스틱 양은 미국 식품의약국(FDA)이 정한 안전 기준보다는 적었다. 


FDA는 티백에서 쓰이는 것 같은 식품용 나일론의 경우 고온에서 용출되는 플라스틱 양이 전체 질량의 1% 미만으로 규정하지만 이번 실험에서 용출된 나노 플라스틱 양은 기준의 1/10 (10분의 1) 정도 수준이었다.


하지만 연구팀은 “용출된 나노 플라스틱의 평균 크기는 30~80㎚로, 인체 세포 내부로 충분히 들어갈 수 있는 크기”라며 “개인적 건강 상황이 다른 만큼 주의가 필요하다”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이번 실험 결과는 소비자들이 일상생활에서 사용하는 제품이 건강에 위험할 수 있는 나노입자의 주요 출처일 수 있음을 보여준다"고 경고했다. / 머니투데이



디지털뉴스팀
(ⓒ SOH 희망지성 국제방송 soundofhope.kr)
  목록  
글쓰기
번호
제목 이름 날짜
1617 [이슈TV] 세계경제포럼 ‘디지털 ID' 추진 / 신장 탄압 문..
미디어뉴스팀
22-06-25
1616 [이슈TV] 말라위, 中男 흑인 아동 희롱에 "역겹고 무례"
미디어뉴스팀
22-06-24
1615 [SOH 산책] 동서양의 역사를 바꾼 ‘참을 인(忍)’
편집부
22-06-24
1614 [이슈TV] 美 최악 폭염과 사투... 소 수천 마리 집단폐사
미디어뉴스팀
22-06-24
1613 [이슈TV] 中 커피머신, "사용자 정보 수집"... 국내서도..
미디어뉴스팀
22-06-22
1612 [이슈TV] 中, 이상기후·자연재해 속출로 뒤숭숭
미디어뉴스팀
22-06-21
1611 [古中文化] 태두(泰斗)
편집부
22-06-20
1610 [이슈TV] 中 '녹색사업'의 황당한 배경
미디어뉴스팀
22-06-20
1609 [이슈 TV] 習, 새 ‘군사행동요강’ 명령… 정치 위기 UP?..
미디어뉴스팀
22-06-16
1608 [SOH 산책] ‘합장(合掌)’에 담긴 의미
편집부
22-06-16
글쓰기
398,031,43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