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로그인
    • 회원가입
    • 사이트맵
페이스북 바로가기 트위터 바로가기
  • 중국

  • 국제/국내

  • 특집

  • 기획

  • 연재

  • 미디어/방송

  • 션윈예술단

  • 참여마당

  • 전체기사

검색어 입력

메콩강 거머쥔 中 수력발전 사업, 하류지역 주민에겐 재앙

권성민 기자  |  2018-06-08
인쇄하기-새창


[SOH] 중국이 일대일로(一帶一路:육상·해상 실크로드) 프로젝트와 관련해 메콩강 상류 지역에 대규모 수력 발전 댐을 건설하면서 하류 지역 국가 주민들이 극심한 고통 속에 처해 있다는 지적이 나왔다.


메콩강(길이 약 4300㎞)은 중국 남서부 티베트 자치구에서 발원해 베트남·미얀마·라오스·태국·캄보디아를 거쳐 남중국해로 흘러 들어가는 강으로, 동남아 국가 약 6000만 주민들에 식량 및 식수를 제공해 ‘ 동남아의 젖줄’로  불린다.


홍콩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에 따르면, 지난 3월 말 베트남 하노이에서 열린 제6차 메콩강 경제권(GMS) 비즈니스 서밋에서 중국 왕이(王毅) 외교부장과 베트남, 캄보디아, 라오스, 태국, 미얀마 등 5개국 정부 대표들이 만나 총 660억 달러(약 70조원)에 달하는 227개 프로젝트를 추진키로 합의했다.


동남아의 저소득층 국가들은 자국의 산업 발전에 필요한 각종 인프라 구축을 위해 중국의 일대일로 프로젝트에 뛰어들고 있지만 지역민들의 생활권을 위협하고 그들을 둘러싼 환경을 파괴하는 사례가 많아 각 지역 주민들로부터 원성과 비난을 받고 있다.


이에 대한 대표적 예가 ‘ LS2(Lower Sesan 2) 댐’ 건설 프로젝트다. 중국은 이 프로젝트를 통해 메콩강 지류에 총 사업비 8억1천600만 달러(약 8천700억원)를 투입해 400㎿의 전력을 생산할 예정이다.


중국은 지난 1995년 메콩강 상류에 있는 란찬강에 첫 댐을 건설한 후 7개의 수력발전용 댐을 추가로 건설했으며, 대규모 자본을 투입해 메콩 강을 중심으로 한 동남아 지역에 무려 41개의 댐 건설을 추진하고 있다.


하지만 LS2 댐이 건설되는 메콩 강은 중국과 동남아 5개국을 통과하면서, 하류 지역 국가 주민 6천만 명의 농업과 어업 등의 생계유지 기반이 되어 왔기 때문에, 댐 건설로 인한 해당 지역의 환경 파괴와 거주민의 생활권 위협 등이 계속 문제로 지적돼왔다.


실제로 메콩강 상류에서의 중국의 댐 개발이 계속되면서, 강 하류 국가들은 환경 파괴로 인한 가뭄, 식수 부족에 시달리고 있다.


지역민의 반발, 환경오염 우려 등으로 중국의 댐 프로젝트가 취소되는 경우도 잇따르고 있다.


미얀마는 2011년 사업비 36억 달러(약 3조8천억원)에 달하는 대형 댐 프로젝트를 보류한다고 밝혔으며, 동남아에서 가장 친중국 성향을 띠는 캄보디아도 2015년 남서부 지역의 수력발전 댐 프로젝트를 유보한 바 있다.



권성민 기자
(ⓒ SOH 희망지성 국제방송 soundofhope.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목록  
글쓰기
번호
제목 이름 날짜
880 中 전문가 당국에 조언... “對美 무역전, 자존심 버리고..
권민호 기자
18-08-13
879 아시아 각국서 ‘알리페이’ 등 中 모바일 결제 플랫폼 이..
박정진 기자
18-08-07
878 위안화 하락, 해외시장서 13개월 만에 최저치
도현준 기자
18-08-01
877 中 인터넷 금융 P2P 업체 잇따라 도산
김주혁 기자
18-07-26
876 일대일로(一帶一路)는 ‘빚’의 올가미?... 파키스탄, 과..
하지성 기자
18-07-24
875 문제 많은 ‘일대일로(一帯一路)’... 매년 5000억..
박정진 기자
18-07-20
874 "절대 물러서지 않겠다"던 中... 美 강펀치에 ‘백기 투항.. [2]
김주혁 기자
18-07-18
873 對美 무역戰서 수세에 몰린 중... 美 자극 보도 엄중 단속
권성민 기자
18-07-16
872 中, 무역 갈등 와중에도 6월 對美 무역 흑자 ‘사상 최고..
권성민 기자
18-07-13
871 美 법무부... ZTE에 이어 ‘화웨이’ 대北·대이란 제재..
곽제연 기자
18-07-10
글쓰기
312,226,08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