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로그인
    • 회원가입
    • 사이트맵
페이스북 바로가기 트위터 바로가기
  • 중국

  • 국제/국내

  • 특집

  • 기획

  • 연재

  • 미디어/방송

  • 션윈예술단

  • 참여마당

  • 전체기사

검색어 입력

금융위기 우려되는 中 지방채무... 2021년까지 636조원 갚아야

디지털 뉴스팀  |  2019-09-11
인쇄하기-새창



▲ [사진=AP/NEWSIS]


[SOH] 중국 지방정부가 안은 채무가 2021년 말까지 2년반 사이에 3조8000억 위안(약 636조6500억원)이나 상환 만기를 맞으면서 금융 시스템에 위기를 초래할 뇌관이 될 우려를 낳고 있다.


파이낸셜 타임스와 중앙통신은 6일 국제 신용평가사 스탠더드 앤드 푸어스(S&P) 보고서를 인용해 지방정부가 인프라 건설자금 조달을 위해 설립한 지방융자 평대(플랫폼)가 2년6개월 만에 갚아야 할 채무가 이처럼 막대하다고 보도했다.


S&P는 지방융자 평대가 빌린 채무의 상환 기일이 도래하고 있지만 상당수의 지방정부가 이를 해결하기 어렵기 때문에 중국 금융시스템에 중대한 리스크를 가져다줄 것이라고 지적했다.


보고서는 차입금 축소를 위해 애를 써온 중국 정부가 곤경에 처한 지방정부 융자 평대를 신속히 지원할 수 있을지가 당면 과제라고 진단했다.


그렇지 못해 지방융자 평대가 연달아 채무불이행 상태에 빠지거나 파산하는 사태를 빚을 경우 시장 신뢰도를 떨어트리고 정부 위신을 해치는 것은 물론 금융 시스템의 안정을 파괴할 것이라고 보고서는 경고했다. 


올해 들어 이미 여러 지방정부의 융자 평대가 위안화 채무 불상환을 선언했으며 칭하이(青海)성 투자집단이 2월에 20년만에 처음으로 디폴트에 빠졌다.


독립연구기구 로디움 그룹(榮鼎集團 Rhodium Group)은 보고서에서 2019년 1~4월에만 지방정부 융자 평대가 그림자은행에 대해 채무 불상환을 선언한 사례가 13건이나 확인됐다며 이는 빙산의 일각으로 훨씬 많은 디폴트가 있다고 지적했다. / NEWSIS



디지털 뉴스팀
(ⓒ SOH 희망지성 국제방송 soundofhope.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목록  
글쓰기
번호
제목 이름 날짜
1015 中 외자기업... 사회신용시스템 통한 당국의 ‘과도 간섭..
박정진 기자
19-10-18
1014 ‘빚더미 사업’으로 전락한 一帶一路... 中 경제난으로..
구본석 기자
19-10-14
1013 中 8월 공업이익 2% ↓... 1~8월 누적 공업이익은 1.7% ↓
김주혁 기자
19-10-14
1012 中, 라면 소비 다시 증가... 경기 불황 여파?
권민호 기자
19-10-09
1011 틱톡 운영사 바이트댄스... 中 당국 잣대로 영상 검열
도현준 기자
19-10-04
1010 美 나스닥, 中 중소기업 IPO 규제... “대부분 투자자, 중..
도현준 기자
19-10-02
1009 中 항저우, 알리바바 등 100개 기업에 ’상주 간부‘ 파견..
이연화 기자
19-09-27
1008 경기 침체 수렁에 빠진 中... 1~8월 中 부동산 지표 모두..
김주혁 기자
19-09-19
1007 암울한 中 경제... 리 총리 “경제성장률 6%대 유지 어려..
권성민 기자
19-09-18
1006 WP... “中 돼지고기 가격 급등은 홍콩 시위보다 더 귀찮..
김주혁 기자
19-09-16
글쓰기
343,834,86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