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로그인
    • 회원가입
    • 사이트맵
페이스북 바로가기 트위터 바로가기
  • 중국

  • 국제/국내

  • 특집

  • 기획

  • 연재

  • 미디어/방송

  • 션윈예술단

  • 참여마당

  • 전체기사

검색어 입력

中 지방정부 재정난 심화... 공무원 급여 20~30% 삭감

김주혁 기자  |  2021-12-10
인쇄하기-새창



▲ [사진=SOH 자료실]


[SOH] 중국의 여러 지방정부가 재정난으로 공무원 급여를 삭감한 것으로 알려졌다.


저장성 항저우시 여성 공무원들은 최근 사회관계망서비스(SNS)를 통해 연봉의 25%에 해당하는 5만 위안(약 926만원)이 삭감됐다고 호소했다.


이들은 당국은 이번 조치에 대해 아무런 사전 공지를 하지 않았다면서 “월급이 대폭 줄어 생계를 꾸리는 데 큰 지장을 받고 있다"고 불만을 터트렸다.


중국 SNS 웨이보(微博)에서는 12월 들어 상하이와 장쑤성, 광둥성, 푸젠성 등에서 공무원들이 잇따라 급여 삭감에 관한 통보를 받았다는 정보가 흘러나오고 있다. 삭감된 정도는 약 20~30%다.


웨이보 상의 게시물에 따르면, 상하이에서는 경찰국장의 연봉이 35만 위안에서 20만 위안 이하로 삭감됐다. 말단 공무원에 해당하는 과원(科員)급 공무원의 연봉은 24만 위안에서 15만 위안으로 내려갔다.


지난 2일 포털사이트 ‘왕이(網易)’에 게시된 기사에 따르면, 광동 일부 지방정부는 공무원에게 상여금과 수당 지급을 중단하고 기본급만 지급하고 있다.


선전시는 공무원에 대한 지원금 제도를 중단했다. 시 당국은 그동안 대학 학부 졸업자에게 15,000위안, 대학원 졸업자에게는 25,000위안을 각각 지원해왔으나 현재는 중단한 상태다.


선전시는 지금까지 전국에서 재정 상황이 가장 건전한 지방정부 중 하나였으나, 장기적인 경기 부진 등으로 재정난 정부 대열에 들어선 것으로 보인다.


중국 경제정보 매체 ‘거룽후이(格隆匯)’가 지난 8월 당국의 통계를 인용해 보도한 중국 31개 성시의 상반기 재정수지에 따르면, 상하이시만 흑자 재정을 기록한 것으로 나타났다.


중국 재정부는 지난 달 23일, 10월 말 지방정부의 채무 잔액은 29조7000억 위안 (5,504조원)이라고 발표한 바 있다.



김주혁 기자
(ⓒ SOH 희망지성 국제방송 soundofhope.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목록  
글쓰기
번호
제목 이름 날짜
1172 中 제조업... 봉쇄 장기화로 우한 사태 이후 최악
강주연 기자
22-05-06
1171 상하이 봉쇄 완화 유명무실... 기업 재가동 제약 많아
디지털뉴스팀
22-04-22
1170 화웨이 반도체... 美 고강도 제재로 세계 순위 25위권 이..
강주연 기자
22-04-20
1169 習 제로코로나... 中 경제 성장 발목 잡나
디지털뉴스팀
22-04-18
1168 지난해 서슬 퍼렇던 習 ‘공동부유’... 올 들어선 잠잠
권민호 기자
22-04-17
1167 中 중앙은행, ‘현금출입 등록제’ 시행 보류... 경제 타..
권민호 기자
22-03-01
1166 대만 ‘핵심기술 유출 차단법’ 승인.. 中 반도체 비상
디지털뉴스팀
22-02-22
1165 中 ‘영활취업인원’으로 실업인구 미화
하지성 기자
22-02-21
1164 소로스, 中 위기 지적... “오미크론·부동산, 習 위협”
권성민 기자
22-02-04
1163 中 1월 제조업 PMI 기준선 턱걸이... 민간 지표에선 위축..
하지성 기자
22-02-02
글쓰기
395,868,96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