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로그인
    • 회원가입
    • 사이트맵
페이스북 바로가기 트위터 바로가기
  • 중국

  • 국제/국내

  • 특집

  • 기획

  • 연재

  • 미디어/방송

  • 션윈예술단

  • 참여마당

  • 전체기사

검색어 입력

남북평화 협력기원 우리예술단 평양 공연에 김정은 부부도 참석... 공연 후 기념촬영도

하지성 기자  |  2018-04-02
인쇄하기-새창



[SOH] 1일 대동강지구 동평양대극장에서 진행된 ‘남북평화 협력기원 우리예술단 평양 공연-봄이 온다’가 김정은 북한 노동당 위원장을 비롯한 1500명의 북한 관중들에게 열렬한 환호와 박수를 받았다.


이날 공연에는 가수 조용필과 최진희, 강산에를 비롯해 이선희, 윤도현, 백지영, 정인, 알리, 서현, 김광민, 걸그룹 레드벨벳 등 총 11개팀이 참석해, 약 2시간 동안 총 26곡의 노래를 불렀다.


참가한 가수들은 공연 내내 북한 관객들의 호응과 응원이 매우 열렬했다고 전했다.


‘빨간맛’ ‘배드보이’를 부른 레드벨벳은 공연 후 인터뷰에서 아이린은 “호응을 엄청 잘해주셨다. 박수도 많이 쳐주시고, 끝날 때 들어가고 나서도 계속 박수를(쳐주었다)”고 말했다. ‘위대한 탄생’의 기타리스트 최희선은 “(관객들의 뜨거운 호응에 가슴이) 먹먹해져서 악보가 보이지 않을 정도였다”고 했다.


북한 가수 고(故) 김광숙의 대표곡 ‘푸른 버드나무’를 부른 서현의 무대에선 노래 중간에 큰 박수와 환호성이 터져나왔다. 4번째 방북 공연인 최진희는 김정일 국방위원장의 애창곡이기도 한 ‘사랑의 미로’와 ‘뒤늦은 후회’를 불렀다.


관객들은 무대 마지막 곡인 ‘우리의 소원’이 끝날 때까지 박자에 맞춰 좌우로 손을 흔들며 열렬히 호응했고 모든 공연이 끝나자 일제히 일어나 기립박수를 쳤다.


이날 공연에는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과 부인 리설주를 비롯해  김영남 최고인민회의 상임위원장, 최휘 당중앙위원회 부위원장, 김여정 당중앙위원회 제1부부장, 리선권 조국평화통일위원회 위원장, 박춘남 문화상 등도 자리했다.


북한 조선중앙통신에 따르면 김 위원장은 당초 오는 3일 류경정주영체육관에서 진행될 남북 합동공연을 관람할 것으로 예상됐으나 “4월 초 정치 일정이 복잡해 시간을 내지 못할 것 같아 오늘 늦더라고 평양에 초청한 남측 예술단의 공연을 보기 위해 나왔다”며 남측에 사의를 표했다.


김 위원장은 공연이 끝난 후 가수들과 악수를 나누며 “우리 인민들이 남측 대중예술에 대한 이해를 깊이하고, 진심으로 환호하는 모습을 지켜보면서 가슴이 벅차고 감동을 금할 수 없었다”고 사의를 표했고 우리 예술단과 기념촬영을 하는 등 파격적인 모습을 보였다. (사진: NEWSIS)



하지성 기자
(ⓒ SOH 희망지성 국제방송 soundofhope.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목록  
글쓰기
번호
제목 이름 날짜
224 3차 남북 정상회담, 평양서 시작
박정진 기자
18-09-18
223 美, 24일부터 2000억달러 中 수입품에 10% 추가 관세
이연화 기자
18-09-18
222 美, 2000억 달러 관세부과 발효 미루고 中에 무역협상 제..
박정진 기자
18-09-13
221 美, 한국산 철강 쿼터면제... 일부 국가도 포함
박정진 기자
18-08-31
220 트럼프, 방북 발표 하루 만에 취소... “中과의 무역 문제..
이연화 기자
18-08-27
219 美 상무부, 160억 달러 中 제품에 25% 관세 부과 발효
이연화 기자
18-08-23
218 말레이시아, “일대일로 사업 취소하겠다”... “과도한..
하지성 기자
18-08-21
217 美 ‘2019 회계연도 국방수권법안’ 발효... 中, 對美 투..
권성민 기자
18-08-16
216 美 행정부, 23일부터 160억 달러 중국 제품에 25% 관세 부..
하지성 기자
18-08-10
215 ‘열파’로 펄펄 끓는 지구촌... 실시간으로 진행되는 기..
하지성 기자
18-07-29
글쓰기
315,104,98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