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로그인
    • 회원가입
    • 사이트맵
페이스북 바로가기 트위터 바로가기
  • 중국

  • 국제/국내

  • 특집

  • 기획

  • 연재

  • 미디어/방송

  • 션윈예술단

  • 참여마당

  • 전체기사

검색어 입력

美 코로나 백신 본격화 후에도 확진·사망 계속 증가... 왜?

디지털뉴스팀  |  2021-01-20
인쇄하기-새창



▲ [사진=SOH 자료싷]


[SOH] 미국에서 중공 바이러스(코로나19) 백신 접종이 광범위하게 이뤄지고 있지만 확진자와 사망자 수는 연일 사상 최고치를 기록하고 있어 백신 효과에 대한 의구심을 더하고 있다.


미국 CNBC 방송이 존스홉킨스 대학 통계를 인용해 분석한 통계에 따르면, 백신 접종은 지난해 12월 20일부터 시작돼 지금까지 전국적으로 1000만여 명이 접종을 받은 것으로 나타났다.


그러나 확진자와 사망자는 백신 접종과 함께 줄어들지 않고 계속 늘어나 최근 1주간 하루 평균 확진자는 24만7600여 명에 달하고, 사망자도 3340명에 이르러 코로나19 집계 이후 최고치를 기록 중이다.


14일(한국시간) 오전 9시 기준으로 미국의 확진자 숫자는 2242만 8591명이며, 사망자는 37만3329명이다.


이처럼 백신 접종이 시작된 지 한달이 다 되어 가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확진자·사망자가 줄기는커녕 연일 최고 숫자를 기록하고 있어 백신의 효과에 대한 의구심이 커지고 있는 실정이다.


면역 전문가인 이왕재 서울대 명예교수(전 대한면역학회 회장)는 UPI뉴스와 인터뷰에서 "미국에서 백신 접종이 광범위하게 이뤄지고 있음에도 확진자가 줄지 않고 있는 것은 현재 나온 백신 효용성의 한계를 보여주는 것"이라면서, "코로나 바이러스는 몸 밖을 향해 위치하고 있는 상기도(코 점막, 인후두 점막) 점막세포에 감염되는 것이기 때문에 혈중에 항체를 형성하는 백신으로서는 접근이 불가능하며 예방할 길이 없다"고 말했다.


우리나라도 다음 달부터 코로나 백신 접종이 예정되어 있어 백신의 효용성과 안정성에 대한 논란은 더욱 거세질 전망이다. / UPI뉴스



디지털뉴스팀
(ⓒ SOH 희망지성 국제방송 soundofhope.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목록  
글쓰기
번호
제목 이름 날짜
2030 ‘차이나 조’... 시진핑을 주석으로 만든 일등공신
미디어뉴스팀
21-02-27
2029 사상 검열로 비난받는 페이스북... 中共 선전물 홍보는 적..
도현준 기자
21-02-27
2028 美·中 전 고관 공동기고문... "코로나 바이러스는 우한연..
권성민 기자
21-02-26
2027 바이든, 반도체 생산 가속 추진
한지연 기자
21-02-26
2026 中, 中印 충돌 사망자 수 의혹 제기한 네티즌 6명 체포
김주혁 기자
21-02-25
2025 토머스 美 대법관, 선거 소송 기각 반대... “명확한 규칙..
구본석 기자
21-02-25
2024 유튜브, 트럼프 인터뷰 동영상 삭제
김주혁 기자
21-02-24
2023 폴란드, 빅텍 검열 횡포 강력 대응... 벌금 150억 부과
디지털뉴스팀
21-02-23
2022 미얀마 反中 정서 확산... “中, 미얀마 군 쿠데타 지원”
도현준 기자
21-02-23
2021 에스토니아... “中, 서구 영향력 확대” 경고
구본석 기자
21-02-22
글쓰기
373,287,17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