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로그인
    • 회원가입
    • 사이트맵
페이스북 바로가기 트위터 바로가기
  • 중국

  • 국제/국내

  • 특집

  • 기획

  • 연재

  • 미디어/방송

  • 션윈예술단

  • 참여마당

  • 전체기사

검색어 입력
이해의 차이..
이름 : 딩고
2010-12-25

얼마전에 같이 일하는 중국친구와 대화를 나누다보니 왜 그렇게 중국사람들과 대화가 안되는지 또 생각하는 차이가 다른지를 알게 되었다.

불과 일년전보다는 중국인들의 의식수준도 많이 깨어서 이제는 고기타령하는 중국인도 없고 왜 한국에서는 야채를 더 많이 먹는지를 이제도 중국인들도 이해는 하니까 말이다.

 

하지만 이제는 북한과 맞물려서 하는 이야기가 중국이 한국이 최대 수입국이니까 중국의 말을 따라 오란다.

또 중국은 중국에 맞는 중국식민주주의를 택하는게 서방 선국의 민주주의 보다는 나을것이라고 주장을 한다.

그 이유는 중국은 땅이 넓고 인구가 많아서 공산주의를 안하면 안된다고한다.

언뜻 맞는말이기도 하지만 이치상으로는 맞지가 않는다.

이전에 중국을 짝퉁국가라고하니까 중국인들은 나침반이니 종이를 중국에서 발명했고 지금은 다른나라에서 무단으로 사용하고있으니 이는 다른나라에서 중국것의 짝퉁을 만드는것과 같으니 중국은 그냥 짝퉁을 만들어도 상관 없다는 궤변과 같은것이다.

 

우선 한국이 중국에 수출을 많이하는것은 맞다 하지만 중국인들은 중국이 최다수출을 하는 나라가 중국의 최대 주적인 미국인지를 알고나 있는지 궁금하다.

중국이 미국에 수출을 많이 한다고 미국이 중국에 대해 뭐라고하면 미국말을 들을것인지 모르겠다.

 

그리고 중국식 민주주의...이전에 우리 박정희 대통령이 주장하는 유신체제와 왜그렇게 이론이 비슷한지 소름이 돋는다.

이전에 미국의 지미 카터대통령이 한국에 민주주의가 없다고하지 박대통령은 한국에는 서구식 민주주의가 맞지않고 한국적인 민주주의를 도입해야만 한다고했었다.

그리고 본인이 말하던 한국적 민주주의라 칭호를 한 유신체재를 시작하고 불과 몇년뒤에 총에 맞고 돌아가시면서 한국에는 엄청난 혼란을 가지고 왔었다.

다행히도 한국이 전략적으로 필요했던 미국의 개입과 전두환 전대통령의 쿠데타가 성공을 해서 안정은 찾았지만 중국은 다르다.

중국뒤에는 믿을만한 이웃도없고 지금이 일인체재인 공산당이 잘못되면 대체할 체재가 없다는 것이다.

게다가 중국인의 말같이 그많은 인구와 넓은 땅에 혼란이 오면 어떻게 누가 다스릴것인지...그냥 만약의 경우 영향을 받을 이웃나라로서 머리가 복잡하기만하다.

박대통령의 유신과 중국의 중국식 민주주의...약 30여년의 시간적차이가 있다...이렇게 차이가 있으니 당연히 생각이 다를것이고 그러다 보니 불행히도 누구의 잘잘못을 떠나 서로의 대화자체가 힘이 드는것이다.

 

 

 

 

 

  목록  
글쓰기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9181 이해의 차이.. [2]
딩고
10-12-25 4668
9180 대한민국 국민 목물기에 나선 괴뢰
애국시민
10-12-20 5138
9179 나그네님, 귀국했나요? [5]
동대문
10-12-13 5594
9178 바뀌었네요..
딩고
10-12-06 4791
9177 한민족의 뿌리 [2]
민정
10-12-03 4960
9176 귀중한 사진 자료
서진
10-10-02 5370
9175 중국여성 수천만명 외국남자의 성노리개 전락  [1]
ㅇㅇ
10-06-26 48622
9174 중공은 대만에게 땅떵이 반납하거라 [2]
중공이싫어요
10-05-24 5386
9173 반체제질문 [2]
이대규
10-04-02 5137
9172 단상
서진
10-03-29 4650
9171 나를 돌아보며
민정
09-11-19 4583
9170 지방간, 콜레스테롤 [1]
장광호
09-11-05 4779
9169 英語혼용은 괜찮고 漢字혼용은 안된다는 가히 精神病的 被.. [5]
無我境
09-10-18 5387
9168 소한민국이왔다 [4]
소한민국
09-10-17 4999
9167 불체자를 위한 나라인가 [5]
ㅇㅇ
09-09-06 5070
9166 칠월칠석과 북두칠성
경인
09-08-30 4961
9165 중국을 부모처럼 섬겨왔던 조선? [5]
동공
09-08-22 5154
9164 -이래서 한글전용을 주장하는 자는 빨갱이다.  [4]
無我境
09-08-11 5178
9163 우리 나라는 亡國의 길을 스스로 걸어가고 있다-趙淳- 이..
無我境
09-08-09 5023
9162 어문정책에서 진정한 보수가 보수해야 할 길에 대한 지침.. [4]
無我境
09-08-03 4755
글쓰기
387,550,09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