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로그인
    • 회원가입
    • 사이트맵
페이스북 바로가기 트위터 바로가기
  • 중국

  • 국제/국내

  • 특집

  • 기획

  • 연재

  • 미디어/방송

  • 션윈예술단

  • 참여마당

  • 전체기사

검색어 입력

유통 중인 계란서 ‘피프로닐 변질물질’ 검출... 8개 농가 적발

편집부  |  2017-11-10
인쇄하기-새창



[SOH] 지난 8월 ‘살충제 계란’ 사태로 소비시장에 일대 혼란이 야기된 가운데, 최근 시중에서 유통 중인 8개 농가에서 생산된 계란에서 살충제 성분인 피프로닐의 변질 물질이 발견돼 관계 당국이 회수 및 폐기 조치에 들어갔다.


이번 조치는 식품의약품안전처(이하 식약처)와 농림축산식품부(이하 농축산부)가 진행 중인 ‘시중 유통 계란에 대한 안전성 검사’ 결과에 따른 것이다.


식약처와 농축산부는 “시중에 유통 중인 계란 449건을 수거해 검사하던 중 8개 농가가 생산한 계란에서 살충제 성분인 피프로닐 대사 산물이 잔류 허용 기준 이상 검출돼 부적합 판정을 내렸으며, 회수·폐기 조치에 들어갔다”고 8일 밝혔다.


정부는 지난 8월 살충제 계란 사태를 계기로 계란의 안전관리 강화를 위해 지난달 10일부터 살충제 검사항목을 기존 27종에서 33종으로 확대하고 지자체와 합동으로 전통시장, 온라인 쇼핑몰 등 취약지대 유통 계란에 대한 수거 검사를 실시하고 있다.


당국에 따르면 이번에 검출된 성분은 ‘피프로닐 설폰’으로, 8개 농가 계란에서 잔류 허용 기준(1㎏당 0.02㎎)을 초과한 1㎏당 0.03~0.28㎎이 검출됐다. 이 ‘피프로닐 설폰’은 가축의 몸으로 들어간 피프로닐이 대사 과정을 거치면서 변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번 검사에서 피프로닐·비펜트린 등 살충제는 검출되지 않았다.


해당 성분이 검출된 농가가 위치한 시·도는 전북(4개), 경북(3개), 전남(1개)이며, 피프로닐 설폰이 검출된 계란의 난각(알껍데기) 코드는 ‘14진일’, ‘131011새날 복지유정란(또는 131009새날 복지유정란)’, ‘12KYS’, ‘12KJR’, ‘12개미’, ‘12행복 자유방목’, ‘14금계’, ‘14유성’ 등이다.


당국은 해당 농가가 생산·보관 중이거나 유통되고 있는 계란을 모두 회수해 폐기하고, 부적합 계란을 사용한 과자·빵 등 가공식품도 유통과 판매를 중단하겠다고 밝혔다.


농식품부 관계자에 따르면 이번 조사에서는 피프로닐 설폰 등 기존 검사 대상 살충제의 대사 물질 2종이 검사 항목에 새로 추가됐다. 피프로닐이나 비펜트린은 검출되지 않고 피프로닐의 대사 산물만 검출된 것으로 볼 때 피프로닐의 불법적인 사용은 줄었지만 과거에 사용된 피프로닐의 대사산물이 계란에 나온 것으로 추정된다”고 말했다.


조사 당국은 이번에 검출된 피프로닐 설폰 함량이 건강에 위해를 일으킬 정도는 아니라고 밝혔다. (사진: 온라인 커뮤니티)



권성민 기자   ⓒ SOH 희망지성 국제방송 soundofhope.kr

  목록  
글쓰기
번호
제목 이름 날짜
540 한국의 위상을 드높인 ‘서울 지하철’... 왜?
한지연 기자
18-04-22
539 [아하! 그렇구나] 누구나 알아야 할 ‘미세먼지 상식’
한지연 기자
18-04-16
538 무시무시한 强風, 전국 강타
한지연 기자
18-04-10
537 ‘재활용 쓰레기 대란’으로 폐지 파는 노인들 일 수입, 1..
곽제연 기자
18-04-07
536 박근혜, 국정농단 1심서 ‘징역 24년·벌금 180억원’
한지연 기자
18-04-06
535 ‘폐비닐·폐스티로폼 수거 중단’ 사태 일단 해결
한지연 기자
18-04-02
534 서울·수도권 공공주택, ‘폐비닐 분리배출’ 비상... 왜?
한지연 기자
18-03-31
533 국내 패류 독소 발생 해역, 28곳으로 증가
권성민 기자
18-03-28
532 [아하! 그렇구나] 환경부, 미세먼지 환경기준 대폭 강화
한지연 기자
18-03-27
531 초미세먼지 공습에 갇힌 한반도... 전국 대부분 연일 ‘나..
한지연 기자
18-03-25
글쓰기
303,043,89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