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로그인
    • 회원가입
    • 사이트맵
페이스북 바로가기 트위터 바로가기
  • 중국

  • 국제/국내

  • 특집

  • 기획

  • 연재

  • 미디어/방송

  • 션윈예술단

  • 참여마당

  • 전체기사

검색어 입력

中 신장 자치구... ‘사상 재교육’ 구금자 증가로 마을 텅 비어

박정진 기자  |  2018-08-08
인쇄하기-새창



[SOH] 중국 신장 위구르 자치구가 사상 재교육을 이유로 주민 300만 명 이상을 강제 수용하고 있으며, 사상 전향을 위한 단기 강습도 진행 중 이라는 주장이 나왔다.


3일 해외 인권감시 단체에 따르면, 중국 당국은 지난해 봄부터 신장 위구르 자치구에서 ‘종교적 이견’과 ‘불량한 정치사상’을 가진 주민들을 ‘재교육 시설’에 구금하고 있다.


인권단체인 중국인권보호(CHRD)와 NGO 이퀄 라이츠 이니셔티브 (Equal Rights Initiative) 등에 따르면 이들은 지난해 7월부터 지난 6월까지 신장 자치구 카슈가르 지역의 수십명 주민들을 상대로 당국의 강제 구금 상황을 조사했다.


조사에 따르면, 신장 남부에서는 최소 66만 명 가량의 주민이 ‘사상 재교육’ 시설에 수용됐고 130만 명은 사상전향 강습회에 강제적으로 참가했다.


익명을 요구한 한 주민은 단체와의 인터뷰에서 “대부분 청장년들이 재교육 시설에 구금돼 마을이 한산하다. 거리에는 노인과 공산당에 충성하는 사람들만 남았다”고 말했다.


단체는 “중국 지도부는 신장 지역에 대해 ‘3사(三邪, 반테러, 반과격사상, 반분리주의) 정책’을 가장 엄격하게 실행하고 있지만, 이에 관한 일체 상황을 공개하지 않고 있다”고 지적했다.


조사에 따르면, 신장지역의 1130만 명 인구 중 30%에 상당하는 330만 명이 공산당의 ‘재교육’을 받았다. 110만 명이 전용시설에 구속되었고, 220만 명이 사상전향을 강요하는 단기 교육에 참가했다.


단체는, 이번 조사는 위구르족만을 대상으로 진행했다며, 기타 소수민족과 지역 외 주민들을 포함하면 사상 재교육에 동원된 숫자는 훨씬 많을 것이라고 밝혔다.


최근 카자흐스탄으로 도주한 신장 재교육 시설의 전 직원은 지난 7월, 해당 시설에 카자흐족 주민 2500명이 수용되어 있다고 카자흐 법원에서 폭로했다.


미 펜스 부통령은 지난 7월, 중국 정부가 테러예방을 명목으로 수십 만 명에서 수백 만 명에 이르는 위구르인들을 부당하게 수용하고 있는데 대해 강한 우려를 표명했다.


또 미 연방의회에서는 신장 지구의 재교육 시설에 대해 종교와 신앙의 자유를 침해하는 중대한 문제로 다뤘고, 이 탄압 정책에 관련된 중국 정부 고위 당국자의 미국 은행계좌 동결을 검토하고 있다. (사진: AP/NEWSIS)



박정진 기자
(ⓒ SOH 희망지성 국제방송 soundofhope.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목록  
글쓰기
번호
제목 이름 날짜
3751 신장 위구르 수용소 출소자... “고문, 학살, 강간 매일..
김주혁 기자
18-10-22
3750 시진핑이 주창했다는 ‘인류공동체’... 표절 시비에 뭇매..
한지연 기자
18-10-16
3749 中, 신장자치구 위구르인 ‘사상재교육 수용소’ 합법화
이연화 기자
18-10-12
3748 中 충칭시 싱크홀 사고... 신혼부부, 결혼 나흘 만에 死亡
한지연 기자
18-10-10
3747 中 CCTV 여기자, 英 보수당 회의서 자원봉사자 얼굴 가격
김주혁 기자
18-10-04
3746 美 국방부, 대만에 군용기 예비 부품 판매... 中 강력 반..
하지성 기자
18-10-01
3745 中軍, AI 기술로 해외 군사정보 수집 강화
권성민 기자
18-10-01
3744 홍콩 정부, ‘홍콩민족당’ 활동 금지... ‘빠른 중국화’..
박정진 기자
18-09-27
3743 美 시카고서 中 국적 男, 스파이 혐의로 체포
하지성 기자
18-09-27
3742 ‘일지양검’ 논란으로 말 많은 홍콩-광저우 고속철 개통
이연화 기자
18-09-25
글쓰기
317,642,829